OTT이야기


다큐멘터리치어 : 승리를 위하여 - 예능보다 재미있는 다큐 (경기일보)

페이지 정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작성일22.03.24 06:22 17,505 0

본문

[문화카페] 예능보다 재미있는 다큐

 

 

 

 

 

재미의 커트라인이 점점 올라가고 있다. 예전엔 그럭저럭 웃고 즐겼던 영상과 농담에 지금은 시큰둥한 반응을 보인다. 시간이 흐르며 과거의 웃음 포인트가 부적절하고 구태의연해진 탓도 있지만 꼭 그 때문만은 아니다. 뭐가 됐든 예전보다 훨씬 강하고 빠르고 확실한 걸 원한다. 어설픈 재미보단 차라리 ‘노잼’이 낫다. 그러면 노잼이라고 비웃으며 재미있게 놀 수 있으니까.

넷플릭스 오리지널 다큐멘터리인 <치어: 승리를 위하여>는 이런 트렌드에 정확히 부합하는 콘텐츠다. 다큐의 방법론을 취하고 있지만 그 어떤 예능보다 재미있다. 담긴 모든 이야기가 실화지만 소설보다 더 소설 같다. 대중이 현대 엔터테인먼트에 기대하는 요소를 두루 담아낸 수작. 에미상 3개 부문 수상에 걸맞은 완성도.

소재 선정부터 영리하다. 미국 대중문화의 꽃이라고 불리는 치어리더. 언뜻 생각하기에 이들은 주연보다 조연에 가까운 존재다. 경기장의 선수를 응원하는 게 목적이니까. 실제로 치어리더라는 표현은 ‘경기장 밖에서 응원이나 하는 이’ 같은 격하 의미로 사용될 때도 종종 있다. 그러나 이 다큐를 보고 나면 그런 말은 쏙 들어간다. 자신의 모든 걸 걸고 도전하는 대학생 청춘들을 보면 어느덧 그들의 삶을 응원하게 된다.

의아해하는 이를 위해 말해두자면 여기 담긴 치어리딩은 우리가 야구장, 농구장 등지에서 보는 것과는 많이 다르다. 춤추고 흥을 돋우는 걸 넘어서 곡예 수준으로 하늘을 날아다니고 땅을 가로지른다. 남녀가 어우러져 펼치는 종합 체조로서 화려하고 아찔한 연기의 반복. 영상으로 보면 박진감과 스릴이 가득한데 이 역시 재미 요소 중 하나다. 소재 선정의 승리.

대단한 육체적 능력과 매력을 가졌지만 그들 모두는 덜 여문 채 미래를 불안해하는 보통의 20대. 도전과 좌절을 반복하며 경쟁하고 화합하는 과정을 보고 있으면 자연스레 인간의 한계와 의지를 묻게 된다. 아울러 다양한 배경, 개성, 가치관의 사람들이 하나의 목표를 향해 나아가게 이끄는 리더십의 중요성과 덕목도 되새기게 된다.

다큐 본연의 목적을 너끈히 수행하는 가운데 예능 이상의 재미까지 담아냈다. 치어리딩 경기와 훈련은 역동적이고 화끈하게, 각자의 삶과 일상은 사려 깊게 접근한 덕분에 재미와 감동이 쉴 새 없이 교차한다. 자극적으로 편집된 짧은 영상 외엔 도통 재미를 못 느끼는 사람, 뭘 봐도 작품성과 진정성을 피곤할 정도로 따지는 사람 모두를 만족시킬 수 있는 작품이다.

그럼에도 마지막으로 짚어야 할 것. 여기 담긴 게 그들 삶의 전부일 리는 없다. 시즌1에서 긍정적인 이미지를 얻어 전국구 스타 반열에 오른 선수 한 명이 이후 미성년자 성착취 혐의로 구속돼 판결을 기다리고 있다. 시청자는 물론 제작자, 동료, 감독까지 죄다 충격에 휩싸인 스캔들. 그동안 자신의 또 다른 자아를 완벽하게 숨기고 산 것이다. 시즌2에선 이 내용까지 다룬다. 결과적으로 이 또한 작품의 메시지 중 하나가 되고야 말았다. 다들 어느 정도는 연기하며 산다는 것. 물론 그게 추악한 범죄여선 곤란하지만.

홍형진 작가

 

※ 외부 필진의 기고는 본지 편집 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처 : 경기일보(http://www.kyeonggi.com)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23-02-22 10:48:13 자유게시판에서 이동 됨]
추천 0

댓글목록

OTT이야기


OTT이야기 목록
번호 추천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정보 OTT 계산기 (각종 OTT 서비스 비교, 월 지출금액 계산) 공개합니다!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2-13 2.7K
공지 공지 이 곳에 가입인사 작성을 금합니다.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2-07 3.8K
공지 3 기기 [이벤트] OTT포럼 오픈 기념, 나의 OTT를 자랑해보세요. 댓글3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0-20 5K
공지 5 자유 OTT 포럼을 오픈하였습니다. 댓글12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0-20 4.9K
304 다큐멘터리 소위 '관종'이 끼어든 살인사건, 풀리지 않는 미스터리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7-06 62.4K
303 다큐멘터리 시대를 풍미한 영화들의 더 영화 같은 제작 뒷이야기 (한국일보)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8-28 60.4K
302 다큐멘터리 ‘그림을 그립시다’ 밥 아저씨…사실은 ‘19금 드립’ 선수였다 [왓칭] (조선일보) 댓글2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9-02 44.7K
301 다큐멘터리 코로나, 이 미친 바이러스와 어떻게 살아야 하죠? [OTT네비] (한국경제)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8-22 41.3K
300 다큐멘터리 15분마다 8천톤 생산하는 플라스틱... 해결 방법은 '이것' (오마이뉴스) 댓글2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5-24 38.9K
299 다큐멘터리 꼬리 길어도 안 잡혔던 마약왕… ‘배금주의’ 미국의 민낯 (한국일보)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8-21 37.8K
298 다큐멘터리 영화감독이 꿈이었는데... 촬영 필름이 몽땅 사라졌다 (한국일보) 댓글9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9-18 36.5K
297 1 다큐멘터리 사진 한 장 때문에... 저는 소셜미디어를 끊었습니다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7-08 36.5K
296 다큐멘터리 MBC 다큐를 넷플릭스에 싣는다면 (단비뉴스)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9-20 36K
295 다큐멘터리 안산에게 패한 이 선수의 말에 주목한 이유-다큐 [레이디스 퍼스트:내일을 향해 쏴라 (오마이뉴스) 댓글2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8-13 35.2K
294 애니메이션 [리뷰] 영화 <내 몸이 사라졌다> (오마이뉴스) 댓글6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9-18 32.4K
293 다큐멘터리 소비 사회를 향한 경종, 넷플릭스 다큐 ‘미니멀리즘’ (이투데이)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6-12 31K
292 다큐멘터리 히틀러, 독일인의 절대 지지 어떻게 이끌었을까 (여수넷통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7-19 28.9K
291 다큐멘터리 히틀러, 독일인의 절대 지지 어떻게 이끌었을까 (여수넷통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7-19 28.9K
290 애니메이션 코코 완전 재미 있네요. 댓글5 no_profile 화랑비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11-15 28.1K
289 다큐멘터리 기자가 직접 보고 추천하는 환경 다큐 TOP 5 (뉴스펭귄) 댓글7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8-27 27.3K
288 다큐멘터리 마추픽추·나스카라인·아마존... 인류의 보물을 지키는 방법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7-20 26.9K
287 다큐멘터리 “타깃 유형 바꾼 유영철, 보기 드문 연쇄살인범이라 주목” (중앙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11-08 25.8K
286 다큐멘터리 각 가정에 변기를 제공했더니... 이후 벌어진 놀라운 변화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6-27 25.5K
285 애니메이션 애니메이션 카테고리가 생겼네요~ 댓글4 no_profile non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9-09 24.6K
게시물 검색
  • 주간 조회수
  • 주간 베스트
게시물이 없습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