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T이야기


다큐멘터리아내 죽인 혐의로 체포된 의원, 의문점 세 가지 (오마이뉴스)

페이지 정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작성일21.06.25 06:36 13,683 0

본문

 

아내 죽인 혐의로 체포된 의원, 의문점 세 가지

[넷플릭스 오리지널 리뷰] <끝나지 않은 의혹: 웨스팔 사건의 진실>

21.06.24 12:20최종업데이트21.06.24 12:20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끝나지 않은 의혹> 포스터.?

▲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끝나지 않은 의혹> 포스터.? ⓒ 넷플릭스

 
2016년 10월 6일 벨기에 법원, 왈론 의회 의원 웨스팔의 아내 살인 의혹 사건 평결일에 전국적인 관심이 쏠렸다. 무엇보다 사건 자체에 쟁점이 넘쳐 났는데, 피의자 웨스팔 측과 피해자 베로니크 측(유가족)의 주장이 첨예하고 팽팽하게 대립했던 것이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다큐멘터리 시리즈 <끝나지 않은 의혹: 웨스팔 사건의 진실>은 2013년 10월 31일 밤 벨기에 오스탕드의 몬도 호텔 602호에서 일어난 사건과 사건을 둘러싼 첨예한 법적 공방을 다룬다. 사실은 베로니크가 2013년 10월 31일 밤 벨기에 오스탕드의 몬도 호텔에서 죽었다는 것, 웨스팔 측은 자신이 잠든 사이에 베로니크가 자살했다고 주장하고 베로니크 측은 웨스팔이 베로니크를 죽음으로 몰아갔다고 주장한다. 

작품은 2013년 10월 30일과 31일 몬도 호텔에서의 웨스팔과 베로니크 행적을 추적한다. 베로니크는 더 이상 이 세상에 없기에 웨스팔의 말을 중심으로 다양한 관련자들의 이야기를 듣는다. 그리고 새로운 사실과 쟁점들이 계속 나타난다. 상식적으로 의심이 갈 수밖에 없는 쪽은 웨스팔이지만, 웨스팔은 살아서 자신의 무죄를 고수한다.  

수상하고 흥미로운 사건

흥미로운 사건이다. 비록 작은 도시의 의원이지만 그래도 명명백백 민주적 절차로 국민들이 직접 뽑은 의원이 다른 사람도 아닌 아내를 살해한 혐의로 체포되고 재판까지 받게 되었다는 것 하나. 비록 사이가 좋지 않았지만 부부 사이였던 웨스팔과 베로니크 둘만 묵은 호텔 방에서 베로니크가 죽었다는 것 둘. 여러 정황상 합리적 의심으로 웨스팔이 베로니크 살해 용의자로 유력한 와중에 웨스팔은 끝까지 자신의 결백을 주장했다는 것 셋. 

우선 웨스팔과 베로니크가 몬도 호텔에 묵은 2013년 10월 30일과 사건 당일인 이튿날을 들여다보다. 그들은 따로따로 몬도 호텔에 도착해 함께 방에 묵었다. 바로 아래층에 묵었던 부부의 기억에 따르면, 그들은 첫째날 격렬한 섹스를 나눴다고 한다. 이튿날엔 베로니크가 술을 아주 많이 마셨고, 다정했던 베로니크가 갑자기 돌변해 웨스팔에게 폭력을 행사하려 했다고 한다. 

웨스팔은 베로니크를 진정시키고자 했지만 폭력을 쓰진 않았고, 침대에 앉아 벨로니크가 진정되길 기다렸다. 진정이 된 베로니크는 옷을 벗더니 화장실에 갔고 웨스팔은 옷을 입은 채로 침대 이불 위에 쓰러지듯 잠이 들었다. 몇십 분이 지난 후에 일어난 웨스팔은, 얼굴에 봉지가 덮인 채 화장실에 반나체로 쓰러져 있는 베로니크를 발견했다. 웨스팔은 잠시 CPR을 하다가 도움을 청하러 1층 프런트로 달려갔다. 프런트 관리인은 신고한 후 웨스팔과 함께 직접 602호로 향했다. 그는 웨스팔의 태도가 수상하다고 했다. 

유죄? 무죄? 진실은 어디에 있을까

넷플릭스 오리지널 다큐멘터리 대작 시리즈 <계단: 아내가 죽었다>가 연상된다. 미국의 인지도 있던 소설가 마이클 피터슨이, 아내가 계단에서 굴러떨어져 죽은 사건의 피의자로 기소되어 유죄 판결을 받은 바 있다.

한편, 웨스팔 사건에서 웨스팔은 결국 어떻게 되었을까? 결론부터 말하자면, 웨스팔은 비록 구속되어 꽤 오랜 시간 동안 구치소에 수감되어 있었지만 결국 무죄 판결을 받았다. 그래서 다큐멘터리의 처음부터 끝까지 '주인공'으로서 얼굴을 드러내 시종일관 자신의 생각을 드러낼 수 있었던 것이다. 하지만, 제목 '끝나지 않은 의혹'처럼 그(웨스팔)와 그녀(베로니크)를 둘러싼 의혹은 사라지지 않을 테다.

사건으로 돌아가, 웨스팔은 아내 베로니크 살해 혐의로 체포되어 집중적인 수사를 받는다. 한순간도 빠짐 없는 타임라인을 숨김 없이 말해야 했다. 변호사는 웨스팔을 100% 믿었을까, 믿을 수 있었을까.

이상하게 흐른 수사와 공판

그런데 수사와 공판은 이상하게 흐른다. 주인공 웨스팔이 살해 혐의를 부정함에 따라 그와 관련된 사건 자체가 부각됐지만 그의 아내 베로니크의 신상이 탈탈 털리기에 이른다. 어렸을 때 남자 교사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사실부터 평생 술과 마약에 절어 살았고, 결혼을 하고 나서도 바람을 폈다는 사실까지. 언론은 그녀를 두고 '색정광'이라 낙인찍기에 이른다.  

작품에 당사자 중 하나인 웨스팔이 출연한 건 화제성 면이나 사건의 심층성 면에서 긍정적이었을 수 있겠으나, 다분히 웨스팔의 입장과 생각만 투영됐다는 한계를 가진다. 물론 무죄로 최종 판결을 받았으니 문제될 건 없겠지만 베로니크의 비극적 삶과 죽음에 던지는 문제적 시선을 찾아볼 수 없는 게 아쉬웠다.  

있는 그대로의 사실을 전해 주는 것에서 그치는 게 아니라 관련된 수많은 의혹과 얽히고설킨 논란 사이에서 진실을 끄집어내는 게 다큐멘터리의 의무라고 한다면, 이 작품은 의의를 상실한 것이자 의무를 저버린 것이다.

그녀의 삶과 죽음이 낱낱이 까발려진 건, 웨스팔의 혐의가 진짜인지 가짜인지 파헤치기 위함이었지 그녀 본인을 위한 건 아니지 않겠는가. 흥미로운 사건을 이런 식으로 접하게 돼 여러모로 아쉽다.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23-02-22 10:48:13 자유게시판에서 이동 됨]
추천 0

댓글목록

OTT이야기


OTT이야기 목록
번호 추천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60 1 다큐멘터리 '침략자' 러시아 승리할 수 없는 이유, 이 다큐에 답이 있다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3-02 16.3K
259 다큐멘터리 미국 역사상 가장 성공한 복서의 롤러코스터 같은 삶 (오마이뉴스)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1-25 16.1K
258 다큐멘터리 [왓칭]교도소 수감된 사회의 문제아들이 ‘강남 스타일’ 말춤을 추면서 생긴 일 (조선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6-22 16K
257 다큐멘터리 가족 몰살한 13살 막내아들의 '기막힌' 살해 동기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1-14 15.7K
256 다큐멘터리 넷플릭스, 오늘(22일) '희대의 연쇄살인마' 유영철 다큐 공개 (여성조선) 댓글2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10-22 15.5K
255 다큐멘터리 동독 경제구조 개조하려던 인물의 사망... 과연 범인은?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6-21 15.5K
254 다큐멘터리 [주말에 뭐할까] 다큐 마니아 모여라....당신을 위한 OTT 추천작 (아주경제)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3-13 15.4K
253 1 다큐멘터리 휴대폰 제작에 쓰는 '광물'이 뭐라고... DR콩고의 비극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4-19 15K
252 다큐멘터리 살인자가 입을 열었다... "100명을 더 죽였다" (한국일보)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6-19 14.9K
251 다큐멘터리 시장님, 그래서 저한테 뭘 해줄 수 있는데요? [왓칭] (조선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4-08 14.8K
250 다큐멘터리 넷플릭스 다큐 '로드러너: 앤서니 보데인에 대하여' (한국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8-06 14.7K
249 다큐멘터리 넷플릭스 다큐 '로드러너: 앤서니 보데인에 대하여' (한국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8-06 14.6K
248 다큐멘터리 시골서 살해된 젊은 여성... 남편보다 기자가 의심받는 이유 (오마이뉴스)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7-25 14.5K
247 다큐멘터리 [OTT오리지널]다큐멘터리, 세상을 바라보는 '눈'이 되다 (블로터)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5-10 14.5K
246 다큐멘터리 “미안하다, 고맙다…” 안타까운 죽음 앞, 한 남자가 내뱉은 말 [왓칭] (조선일보) 댓글2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6-03 14.4K
245 다큐멘터리 인간의 이기심을 자극하면 벌어지는 일-네일보머의 진실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1-24 14.1K
244 애니메이션 닥터스톤 재밌어요 댓글2 no_profile 감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12-28 14.1K
243 다큐멘터리 9.11 테러의 20년 전과 후까지 다룬 미국 현대사의 단면 (오마이뉴스)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9-11 14K
242 다큐멘터리 38년간 연쇄살인마 파고들었던 기자, 더 충격적이었던 건 (오마이뉴스) 댓글3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5-14 14K
다큐멘터리 아내 죽인 혐의로 체포된 의원, 의문점 세 가지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6-25 13.7K
240 다큐멘터리 '히틀러 일당'이 '괴물집단'이 되기까지 (오마이뉴스)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6-24 13.3K
239 다큐멘터리 다큐 [채울 수 없는]..... 유동식, 다이어트 지름길? (서울경제)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3-09 13K
238 다큐멘터리 [OTT다방] 우크라이나가 러시아와 전쟁하는 이유 '윈터 온 파이어' (서울경제)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3-05 13K
237 다큐멘터리 "다 버려라" 할 줄 알았는데... 미니멀리즘 전도사의 반전 (오마이뉴스) 댓글3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6-12 12.8K
게시물 검색
  • 주간 조회수
  • 주간 베스트
게시물이 없습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