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T이야기


다큐멘터리다큐 '씨스피라시'가 폭로한 상업 어업의 실상 (한국일보)

페이지 정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작성일21.04.17 21:45 11,146 1

본문

다큐 '씨스피라시'가 폭로한 상업 어업의 실상

입력
2021.04.17 14:00

 

 

7db3dbc7-6a15-42c0-83ab-f0d6ded7996e.jpg

씨스피라시 알리 타브리지 감독이 매장에서 판매되고 있는 상어 지느러미를 들어보고 있다. 넷플릭스 캡처

요즘 동물단체 활동가 사이에서 회자되는 다큐멘터리 한 편이 있다. 지난달 24일 넷플릭스에 공개된 '씨스피라시(Seaspiracy)'다. 씨스피라시는 '바다(Sea)'와 '음모(Conspiracy)'를 합쳐 만든 용어로 상업적 어업이 해양 생태계에 미치는 영향을 파헤친 내용이다.

동물권 단체 동물해방물결 활동가들은 얼마 전 실시간으로 영화를 함께 보며 채팅할 수 있는 넷플릭스 텔레파티 기능을 통해 20명의 시민들과 씨스피라시 온라인 상영회를 가졌다. 서로 의견을 공유하고, 공감하기 위해 만든 자리였다. 한국동물보호연합은 14일 씨스피라시 내용을 인용하며 바다 파괴를 중단하고 채식을 촉구하는 퍼포먼스를 벌이기도 했다.

646e1923-4bf6-45f2-a6d0-401ad8a92fb6.jpg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 이순신장군동상 앞에서 한국채식연합 등 시민단체 회원들이 바다 파괴 중단 및 비건(Vegan)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뉴스1
알고 보니 동물단체 관계자 사이에서만의 이슈가 아니었다. 14일 기준 스트리밍 서비스 랭킹 사이트 '플릭스패트롤(FlixPatrol)'에 따르면 전세계 넷플릭스에서 많이 본 영화 7위에 올랐다. 배우 신애라씨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우리의 미래에 관심 있는 분들은 꼭 봐달라"며 "베지테리언은 자신 없지만 리듀스테리언은 노력해 볼 것이다. 함께하자"며 다큐 시청과 채식을 독려했다. 채식에도 정도에 따라 단계가 있는데, 리듀스테리언은 채식주의자는 아니지만 육류를 적게 섭취하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들을 뜻한다.

이쯤 되니 동물 관련 기사를 쓰는 기자로서 다큐를 보지 않을 수 없었다. 도대체 뭐길래 난린가 호기심도, 직업으로서 의무감도 있었다. 하지만 솔직히 칼럼을 쓰기 전날까지 시청을 미뤘다. 지금도 해산물까지 먹는 페스코(pesco) 단계의 채식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데 다큐까지 보면 생선을 먹는 데도 거부감이나 죄책감이 들 것 같아서였다.

9a0bd2ca-d7ae-49a6-87f6-e8edb7b55833.jpg

부수어획으로 연간 30만 마리의 고래류가 희생된다. 넷플릭스 캡처

다큐는 감독 알리 타브리지가 출연, 일본 다이지 돌고래 포획 문제부터 시작해 결국 해양 생태계 보전을 위해선 우리가 어류를 먹지 말아야 한다는 결론으로 이끈다. 먼저 실제 바다 오염은 언론과 환경단체가 부르짖는 플라스틱 빨대(전체 해양쓰레기의 0.03%)가 아니라 어망(46%)이 주 원인임을 드러낸다.

대규모 어획에는 보호해야 할 고래류, 상어류, 바다거북 등이 함께 딸려오는 부수어획 문제가 발생하는데 이로 인해 1년에 죽는 고래류만 30만 마리에 달한다. 한 어선에서 참다랑어 8마리를 잡는데 45마리의 돌고래가 부수어획으로 죽임을 당했다. 돌고래를 아낀다며, 다이지 포획에 분노하며 정작 참치를 즐기는 게 모순이라는 얘기다.

cce942b7-5ef7-4063-8140-14f14812da54.jpg

씨스피라시의 한 장면. 넷플릭스 캡처

이어 지속가능한 수산∙양식이 왜 허구인지, 돌고래를 보호하는 방법으로 참치를 잡았다는 '돌핀 세이프(dolphin safe)' 라벨 제품을 구매해도 왜 돌고래 안전이 보장되지 않는지 등을 지적한다. 그리고 왜 환경단체들이 정작 중요한 상업적 어업 문제를 지적하지 않는지에 대해서도 설명한다. 마지막으로 돌고래를 사냥해도 환경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는 덴마크 자치령 페로제도를 찾지만 이곳에서도 감독이 원하는 답을 찾을 순 없었다. 다큐 속 감독이 눈을 감은 채 죽어 있는 고래의 얼굴을 쓰다듬는 장면이 인상적이었다.

1d4a1236-7eec-40b6-a657-8d5abb1eeeef.jpg

배우 신애라씨가 SNS에 씨스피라시 시청과 육류 섭취를 줄이자는 글을 올렸다. 신애라씨 SNS 캡처

영화를 둘러싼 논란도 있다. 해외에서는 인용한 통계에 오류가 있고,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강조하기 위해 인터뷰 내용을 지나치게 편집했다는 비판도 있다고 한다. 하지만 우리가 미처 생각하지 못했거나 간과한 해양 생태계 문제와 식습관에 대해 생각해볼 계기가 되는 건 분명하다.

고은경 애니로그랩장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23-02-22 10:48:13 자유게시판에서 이동 됨]
추천 0

댓글목록

OTT이야기


OTT이야기 목록
번호 추천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36 다큐멘터리 미국 최저임금이 한국보다 낮아? 허를 찌르는 이 영화 (오마이뉴스) 댓글3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5-08 12.6K
235 1 다큐멘터리 [2021 아카데미 시상식] '나의 문어 선생님', 장편다큐멘터리상 수상 영예 (싱글리스트)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4-26 12.5K
234 다큐멘터리 SNS를 끊어 보았다 (채널예스)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4-19 12.3K
233 다큐멘터리 나치 전범들의 과거 세탁, 누가 도왔는가?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2-24 12.1K
232 다큐멘터리 ‘미국판 조민’ 사건, 美 사상 최악의 입시 비리가 드러났다 [왓칭] (조선일보)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6-08 11.9K
231 다큐멘터리 우먼 앤 머더러 (오마이뉴스) 댓글2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9-30 11.9K
230 다큐멘터리 미 우주비행사 시험 1등 하고도 ‘여자라서’ 우주 못간 할머니, 60년만에 꿈 이룬다 (조선일보)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7-02 11.8K
229 다큐멘터리 30년 전 도둑맞은 작품을 아직도 조ㅊ는 사람들 (시사인)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6-04 11.8K
다큐멘터리 다큐 '씨스피라시'가 폭로한 상업 어업의 실상 (한국일보)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4-17 11.1K
227 다큐멘터리 [침묵을 거래하는 손]-거대 자본과 정치권력의 언론통제 (조선일보) 댓글4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8-09 11.1K
226 다큐멘터리 '편견' 학습한 AI가 초래할 무시무시한 상황 (오마이뉴스)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4-18 10.7K
225 다큐멘터리 브라질 대통령 탄핵시킨 판사…조국은 왜 그 다큐 올렸나 (중앙일보) 2-2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4-10 10.3K
224 다큐멘터리 '홀로코스트 생존자'라고 거짓말한 여자... 그보다 더한 반전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1-27 10.3K
223 1 다큐멘터리 스페인 최초의 미투, 그녀가 침묵을 깼다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4-11 10.1K
222 다큐멘터리 음악보다 더 재미있는 ‘음악 다큐멘터리’ - WHAT HAPPENED, MISS SIMONE? 니나 시몬:영… 댓글3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9-12 9.6K
221 다큐멘터리 형광 산호초에 "예쁘다!" 탄성 지르면 안 되는 이유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5-04 9.6K
220 다큐멘터리 ‘N번방’ 넷플릭스 다큐, 해외서도 관심 (씨네21/한겨레)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5-24 9.6K
219 다큐멘터리 넷플릭스가 손 내민 ‘님아’, K-다큐의 감동을 전해주오 (한겨레)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4-26 9.4K
218 다큐멘터리 아름다워 보이는 '형광 산호초'에 숨겨진 무서운 진실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3-22 9.4K
217 다큐멘터리 ‘브라질판 강남좌파’ 다큐 [위기의 민주주의] (신동아)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3-21 9.3K
216 다큐멘터리 알고 보니 ‘다큐 맛집’…넷플릭스가 고른 추천작은? (한겨레)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4-26 9K
215 다큐멘터리 세상 모든 곳에 닿아야 할 목소리, ‘우리는 영원히 어리지 않다’ [넷플릭스 다큐깨기③] (쿠키뉴스)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9-12 8.9K
214 다큐멘터리 KBS Docu Insight 2부작 / 팬데믹 머니-돈의 홍수 (유튜브에서 4K로 시청가능) 댓글3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8-06 8.7K
213 질문답변 딜라이브 h3를 샀는데 여러가지 문제점이 있네요. 댓글4 no_profile imsohapp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0-01-18 8.6K
게시물 검색
  • 주간 조회수
  • 주간 베스트
게시물이 없습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