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T이야기


다큐멘터리도쿄올림픽에서는 왜 러시아를 쓰지 못하죠? [OTT네비] (한국경제)

페이지 정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작성일21.07.28 07:05 20,671 1

본문

도쿄올림픽에서는 왜 러시아를 쓰지 못하죠? [OTT네비]

 

 

뭘 볼지 항상 고민인 당신 위한 OTT Navigation

넷플릭스 다큐멘터리 '이카루스'

2020 도쿄올림픽에 출전한 러시아 선수단
소속을 '러시아'라 칭하지 못하는 이유
러시아 올림픽 선수단이란 이름으로 2020 도쿄 올림픽에 출전한 선수들/사진=TASS

러시아 올림픽 선수단이란 이름으로 2020 도쿄 올림픽에 출전한 선수들/사진=TASS

"도쿄올림픽에서 러시아 선수들은 왜 '러시아 올림픽 선수단'인가요? 왜 국기도 러시아 국기가 아닌 다른 걸 쓰죠?"


스포츠 강국 러시아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 이어 2020 도쿄올림픽에서도 '러시아 올림픽 선수단'이라는 이름으로 입장했다. 러시아 국기도 사용하지 못했다. 금메달을 목에 걸 때에도 러시아 국기가 아닌 오륜기가 올라갔다.
23일 일본 도쿄 신주쿠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개막식에서 러시아 선수단이 입장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23일 일본 도쿄 신주쿠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개막식에서 러시아 선수단이 입장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다큐멘터리 영화 '이카루스'는 러시아를 러시아라 하지 못하는 물음에 답을 주는 작품이다. 2017년 미국 선댄스 영화제와 아카데미에서 수상하며 작품성을 인정받은 '이카루스'는 올림픽에서 러시아가 더 많은 메달을 획득하기 위해 조직적으로 선수들의 도핑을 지원했다는 사실을 폭로한 작품이다.
/사진=영화 '이카루스'

/사진=영화 '이카루스'

평창올림픽에서 러시아가 러시아라는 이름을 사용하지 못한 것 역시 도핑 때문이었다. 2014년 소치 동계 올림픽에서 도핑 결과를 조작한 사실이 드러나면서 2017년 '회원 자격 정지' 처분을 받았기 때문. 때문에 당시 러시아 선수들은 '러시아 출신 올림픽 선수'(OAR, Olympic Athletes from Russia)라는 이름으로 출전했다.
"러시아, 국가적으로 도핑 관리"
/사진=영화 '이카루스'

/사진=영화 '이카루스'

'이카루스'의 시작은 러시아 도핑 시스템을 폭로가 아니었다. 연출자인 브라이언이 아마추어 사이클 경기에 출전하면서 도핑에 대한 화두를 던지기 위해 기획됐지만, 도핑 게이트에 휩쓸리면서 작품의 스케일이 점점 커지게 된다. 

브라이언은 자신의 우상이었지만, 도핑 논란으로 전락한 사이클 선수 랜스 암스트롱 사건을 지켜보며 "랜스 암스트롱이 500번이 넘는 도핑검사에서 걸리지 않았다면, 시스템에 결함이 있는 것"이라는 의문을 품게 된다. 그래서 암스트롱과 비슷한 스케줄로 경기를 준비하고, 러시아 반도핑연구소 소장인 그레고리를 소개 받아 도핑테스트에 걸리지 않는 약물을 투여받으며 경기에 출전했다.

경기 결과는 놀라웠지만, 브라이언은 자전거에 문제가 생기면서 기대했던 성적을 거두지 못했다. 이후 러시아에서 대형 도핑 스캔들이 불거지면서 상황은 반전됐다. 단순한 개인의 도핑 실험이 국가적인 도핑 조작 사건으로 번진 것.
/사진=영화 '이카루스'

/사진=영화 '이카루스'

도핑 스캔들의 시작은 독일 지역 공영방송국에서 "러시아 육상선수 대부분이 금지약물을 복용했고, 그 중심에 그리고리가 있었다"는 보도가 나오면서였다. 러시아 정부가 도핑 프로그램을 지원했다는 의혹이 커지자 푸틴 대통령까지 나서서 '개인의 문제'라고 꼬리 자르기에 나섰다. 

동료가 심장마비로 돌연사하는 상황까지 발생하면서 그레고리는 생명의 위협으로 겁에 질린 모습을 보였다. "반려견 시터까지 할 수 있으니 당신 집으로 나를 데려가 달라"고 브라이언에게 요청했고, 그의 도움으로 결국 러시아에서 미국으로 이동하는데 성공했다.

체포 위기 속에 그레고리는 러시아 도핑 폭로를 제안 받는다. 뉴욕타임즈를 통해 폭로된 러시아 도핑 스캔들의 시작이었다. 그레고리는 인터뷰를 통해 "소치 동계 올림픽을 앞두고 러시아에서 더욱 조직적으로 도핑 프로그램이 구현됐다"며 "러시아는 국제 대회가 시작됐을 때부터 정부 차원에서 도핑 관리를 해왔다"고 주장했다.
감시자 있어도 대놓고 빼돌리기, 어떻게 가능했나
소치 동계 올림픽 당시 도핑 센터에 함께 근무했던 연구원들은 자신 눈앞에서 러시아의 도핑 프로그램이 진행됐다는 것에 분노했다. 그리고리는 서로를 견제하기 위해 각국에서 파견된 연구원들의 눈을 피하기 위해 연구소 뒤편에 비밀 연구소를 짓고, 소변이 담긴 병만 이동시킬 수 있는 작은 통로를 만들어 소변을 바꿔치기 했다고 전했다. 

심지어 도핑에 쓰이는 병은 뚜껑을 열 경우 망가지도록 설계돼 있는데, 병뚜껑이 파괴되지 않도록 열 수 있는 방법을 만들으 내는 게 당시 연구원들의 핵심 과제였다고 증언했다.
/사진=영화 '이카루스'

/사진=영화 '이카루스'

본격적으로 WADA 조사가 시작됐고, 러시아는 육상 뿐 아니라 하계 올림픽과 동계 올림픽 모두 금지 약물을 사용하고, 이를 국가적으로 계획적이고 조직적으로 관리해왔다는 사실이 확인됐다. 심지어 패럴림픽에서도 금지약물 복용이 포착됐다. 그리고리의 증언과 그가 가져온 여러 문건은 주요 증거와 자료로 사용됐다. 
'이카루스' 그 후
/사진=영화 '이카루스'

/사진=영화 '이카루스'

조사 결과가 나온 후 2016 리우올림픽에서 러시아 선수단의 전 종목 출전 금지 징계를 시켜야 한다는 여론까지 불거졌다. 하지만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각 경기단체에 출전 승인 결정을 맡겨 논란이 불거졌다.

평창 동계 올림픽에서는 공식적으로 출전이 금지됐지만 '러시아 선수단'이라는 이름으로 경기에 참여했다. 이를 묵인한 IOC에 대해 일각에서는 '스포츠 강국' 러시아가 불참할 경우 올림픽 흥행에 영향을 줄 것을 우려해서 눈감아 주는게 아니냐는 반응도 나왔다. 

이하 원문 기사 참조

/사진=영화 '이카루스'

/사진=영화 '이카루스'

넷플릭스 다큐멘터리 '이카루스'
공개일 2017년 8월 4일
등급 15세 이상 관람가
별점 IMDB 7.9/10, 로튼토마토 97%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23-02-22 10:48:13 자유게시판에서 이동 됨]
추천 0

댓글목록

OTT이야기


OTT이야기 목록
번호 추천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84 다큐멘터리 공정·개혁·통합 외치던 국가 지도자의 추악한 실체 [왓칭] (조선일보)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5-18 24.1K
283 1 다큐멘터리 저의 넷플릭스 다큐멘터리 영화 추천 리스트 iamic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7-11 24K
282 다큐멘터리 완벽한 폭군이 되고 싶다고?... “북한을 보라” (한국일보)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7-24 23.2K
281 다큐멘터리 노숙인 문제로 '비상사태' 선포한 미국, 해결책이 있을까 (오마이뉴스) 댓글3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12-12 22.5K
280 다큐멘터리 사람들은 왜 음모론에 빠지나, ‘그래도 지구는 평평하다’ [왓칭] (조선일보)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9-13 22K
279 다큐멘터리 적절한 거리와 예의를 지키는 ‘나의 문어 선생님’ [넷플릭스 다큐깨기②] (쿠키뉴스) 댓글3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8-14 21.5K
278 애니메이션 네이버 3대 웹툰 '신노갓' 애니메이션…넷플릭스에 공개된다 (위키트리)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11-24 21.4K
277 다큐멘터리 우울증 중년 남성이 365일 문어 따라다니자 생긴 일 [왓칭] (조선일보) 댓글2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2-23 21.4K
276 다큐멘터리 펭귄이 주연·인간은 조연... 25분이 준 뜻밖의 감동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7-08 21.4K
다큐멘터리 도쿄올림픽에서는 왜 러시아를 쓰지 못하죠? [OTT네비] (한국경제)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7-28 20.7K
274 다큐멘터리 그는 기적의 영매인가, 사기꾼이자 성범죄자인가?(오마이뉴스) 댓글2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10-22 20.4K
273 다큐멘터리 넷플릭스 다큐멘터리 '사진 속의 소녀' (한국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7-16 19.8K
272 다큐멘터리 넷플릭스 다큐멘터리 '사진 속의 소녀' (한국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7-16 19.8K
271 다큐멘터리 <다운폴: 더 보잉 케이스> 결국 돈이 문제였나, 여객기 추락 사고의 전말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3-15 19.4K
270 1 다큐멘터리 〈나의 문어 선생님〉: 그대로 놔둘 것 (ㅍㅍㅅㅅ) 댓글4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5-12 19.3K
269 다큐멘터리 ‘씨스피라시’ 꼬리에 꼬리를 무는 암울한 바다 이야기 [넷플릭스 다큐깨기①] (쿠키뉴스)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7-23 19.3K
268 다큐멘터리 틴더로 백억 사기친 남자, 고작 5개월 뒤 출소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2-17 19.2K
267 다큐멘터리 '님아' 진모영 감독 "커플들을 위한 사랑 교과서" (iMBC) 댓글2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4-06 18.4K
266 다큐멘터리 우유 꼭 먹어야 할까? 궁금하다면 꼭 봐야 할 이 장면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5-30 17.8K
265 다큐멘터리 심혜진의 사소한 과학이야기 222. 나의 문어 선생님 (인천투데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5-17 17.8K
264 다큐멘터리 치어 : 승리를 위하여 - 예능보다 재미있는 다큐 (경기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3-24 17.5K
263 애니메이션 추석 연휴 넷플릭스 '착하게' 보는 법[놀면 뭐 보니③] (뉴스엔) 댓글3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9-17 17.3K
262 다큐멘터리 50년 동안 감쪽같이 속였다… 영국 국민MC의 두 얼굴 (한국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2-04-15 17K
261 다큐멘터리 고기 끊은 지 2주, 혼자 못 걷던 그녀에게 생긴 놀라운 변화 (오마이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21-06-14 16.8K
게시물 검색
  • 주간 조회수
  • 주간 베스트
게시물이 없습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