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팁


정보소식화제의 ‘나빌레라’, 어떻게 만들어졌나 (국민일보)

페이지 정보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1-04-07 11:05 174 1

본문

 

화제의 ‘나빌레라’, 어떻게 만들어졌나

원작자 HUN·지민이 밝힌 화제의 ‘나빌레라’ 탄생 비화

입력 : 2021-04-06 10:07
  •  

 


70살 노인과 발레. 이 생소한 조합이 빚어내는 감동이 안방을 적시고 있다. 이는 논란 없는 착한 드라마로 입소문을 타며 매회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중인 tvN 드라마 ‘나빌레라’ 얘기다. 이 이야기는 다음웹툰 ‘나빌레라’에서 출발했다. 앞서 영화로 제작된 슈퍼 웹툰 ‘은밀하게 위대하게’ ‘해치지 않아’ 등을 만든 HUN 작가와 따뜻하고 섬세한 그림체로 정평 난 지민 작가가 손발을 맞춘 작품이다. ‘나빌레라’는 2016년 7월 첫 연재를 시작해 8800만회 누적 조회 수를 올린 카카오엔터테인먼트 대표 IP(지식재산권) 가운데 하나다.

원작을 향한 관심에 힘입어 두 작가가 6일 인터뷰를 공개했다. HUN 작가는 “만화적 표현과 영상 연출은 완전히 구분된 영역”이라며 “드라마 제작진의 세밀한 각색이 덧대져 원작의 감동이 새롭게 전달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지민 작가는 “덕출 할아버지를 맡은 박인환 배우의 연륜과 채록 역 송강 배우의 에너지가 만들어내는 하모니를 즐기고 있다”고 전했다.

‘나빌레라’는 인생의 끝자락에서 무용수의 꿈을 품은 70살 덕출과 뛰어난 재능에도 방황을 거듭하는 20대 발레리노 채록의 성장기를 가슴 따뜻한 에피소드를 곁들여 풀어낸 작품이다. 드라마에는 56년 동안 브라운관을 누빈 베테랑 박인환이 덕출 역을,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스위트홈’ 등에서 활약한 청춘 스타 송강이 채록 역을 맡았다.

‘나빌레라’는 주 독자층인 MZ 세대와 중장년층의 고른 선택을 받은 독특한 작품이다. 꿈을 향한 쉼 없는 열정과 세대를 뛰어넘는 등장인물의 교감, 공감 가득한 가족 이야기에 힘입어서다. 특히 난데없이 발레를 하겠다는 노인 덕출을 둘러싼 가족의 갈등과 화합의 스토리는 모두의 눈시울을 적셨다. HUN 작가는 “이 작품을 연재하면서 처음으로 할머니 독자께 팬레터를 받았다”며 “10년만 어렸더라도 쓰지 못했을 것 같다. 이 작품에는 어른이 되고 깊어진 나와 가족에 대한 신념이 담겨 있다”고 떠올렸다.

이야기를 쓰려 가장 많이 참고한 사례 역시 가족이었다. HUN 작가는 “유년시절부터 내가 보고 듣고 경험한 이야기들이 덕출의 가족에 고스란히 투영돼 있다”며 “모두가 경험하는 가족을 담았기에 보편적인 이야기라는 평가를 들을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웹툰 대미를 장식하는 파드되(2인무) 장면을 비롯해 디테일한 발레 이야기도 만화의 흥행을 이끈 요소다. HUN 작가는 이원국 발레단을 이끄는 이원국 단장과 김현웅 전 국립발레단 수석무용수 등 발레 전문가들을 취재해 이야기를 짜임새 있게 다듬었다. 지민 작가는 “영국로열발레단 최연소 수석무용수로 이름을 날린 세르게이 폴루닌의 다큐멘터리 ‘댄서’를 보고 큰 영감을 받았고, 그 아름다움을 그림에 담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박민지 기자 pmj@kmib.co.kr
[출처] - 국민일보

[원본링크]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5711262&code=61171111&cp=nv 

추천 0

댓글목록

정보/팁


정보/팁 목록
 
2077 정보소식 어버이날, 감동·재미 다 잡은 가족극 뭐 있나 (텐아시아)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8 342 0
2076 정보소식 종영한 '빈센조' 제치고 또 넷플릭스 1위 찍으며 대세 예능 증명한 '강철부대' (인사이트)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8 502 0
2075 정보소식 스릴 넘치는 영화 대거 쏟아진 '넷플릭스' 5월 공개작 8편 (인사이트)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8 330 0
2074 정보소식 5월 둘째 주말 OTT 추천작5 (조선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7 497 0
2073 정보소식 '스위트홈' 바통터치? 식지않는 '빈센조' 인기, 넷플릭스 전세계 톱10 수성 (테크엠) 댓글1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7 69 0
2072 정보소식 '무브 투 헤븐' 지진희→최수영·이재욱까지...명품 조연 라인업 (하비엔)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7 63 0
2071 정보소식 넷플 이어 디즈니‧애플TV+ 상륙 임박…"토종 OTT 통합론 수면 위" (EBN)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7 305 0
2070 정보소식 [넷플릭스 신작] 가정의 달 5월, 넷플릭스는 온 가족이 함께 (하비엔)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7 501 0
2069 정보소식 넷플릭스로 떠나는 고전문학 여행 (이투데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7 500 0
2068 정보소식 좀비장르, 진화를 접목하다 (동아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7 116 0
2067 정보소식 [AJU초점] '오월의 청춘'부터 '마인'까지…5월 드라마 대거 편성 (아주경제) 댓글1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7 61 0
2066 정보소식 [망 이용료 갈등...해법은] ③ 통신3사, 요금인상 '불가'에 5G엔 수조원 투자..."수익구조 개편은 필…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7 97 0
2065 정보소식 성매매해서 아이 키우는 엄마, 그에게도 부모 자격이 있을까? [왓칭] (조선일보)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6 104 0
2064 정보소식 정우X오연서 ‘이 구역의 미친 X’, 넷플릭스서 전세계 시청자 만난다 댓글2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6 102 0
2063 정보소식 대한민국의 뛰어난 VFX 수준, ‘LED’ 시대 왔다! (뉴스브라이트) 댓글2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6 61 0
게시물 검색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