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유머출근길 교통사고로 뇌사. 4명에 새삶주고 떠난 막내딸

페이지 정보

no_profile 언젠가는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3.11.30 19:00 96 0

본문

NISI20231121_0001417288_web_20231121101607_20231121202809176.jpg
[서울=뉴시스]뇌사 장기기증으로 심장, 간장, 신장(좌우)을 4명에게 기증한 故박래영씨. (사진= 한국장기조직기증원 제공) 2023.11.21. photo@newsis.com.[서울=뉴시스] 백영미 기자 = 출근길 불의의 교통사고로 뇌사 상태에 빠진 20대 여성이 뇌사 장기기증으로 4명의 생명을 살리고 세상을 떠났다.

한국장기조직기증원은 지난달 13일 고대구로병원에서 뇌사 상태였던 박래영(26)씨가 뇌사 장기기증으로 심장, 간장, 신장(좌우)을 4명에게 기증하고 숨졌다고 21일 밝혔다.

고인은 지난 9월18일 출근길 집 앞 횡단보도를 건너던 중 브레이크 대신 액셀러레이터를 밟은 차에 치여 의식을 잃었다. 고인은 초록불에 횡단보도를 건넜지만, 운전자가 차 안에 떨어진 서류를 줍다가 운전을 잘못해 사고가 났다. 의료진의 적극적인 치료에도 불구하고 의식을 회복하지 못하고 뇌사 상태가 됐다.

가족은 갑작스러운 사고로 26살의 어린 딸이 다시는 일어날 수 없다는 사실을 믿을 수 없었다고 한다. 더욱이 사고 당일 4명의 사람이 다쳤는데, 박 씨를 제외한 3명은 간단한 찰과상에 그쳐 슬픔이 더 컸다.

한 달이 넘는 동안 의식 없이 쓰러져 있던 고인을 지켜보던 가족들은 결국 떠나보내야 할 순간이 왔다고 생각했다. 남에게 베푸는 것을 좋아하던 고인이 다른 누군가를 살릴 수 있는 장기 기증을 선택했을 것 같아 기증을 결심했다.

경기도 안양에서 1남 2녀 중 막내로 태어난 고인은 밝고 활동적이고 어려운 사람에게 먼저 다가가는 따뜻한 사람이었다. 사람을 좋아하고, 시간이 생기면 헌혈과 봉사했다. 또 연구소 회계 업무를 비롯해 동물병원, 요식업 등에서 일을 하며 자기계발을 하고 자신이 좋아하는 것을 찾아 일하는 성실한 사람이었다.

고인의 어머니 이선숙씨는 “엄마가 하늘나라 편지(한국장기조직기증원 홈페이지)에 하루도 빠지지 않고 글을 쓰고 있다"면서 "파랑새 엽서를 엄마한테 써주면서 파랑새처럼 행복하게 살라고 했듯, 엄마도 파랑새처럼 살 테니까 하늘나라에서 아프지 말고 행복했으면 좋겠다"고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

그 슬픔이 어떨지 감히 짐작조차 안 되네요...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출처: 링크1
추천 0

댓글목록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추천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5281 유머 운동 좋아하시는 할머니 ㄷㄷㄷ no_profile Joysoul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시간 전 96
65280 유머 ㅇㅎ) 동탄을 지키는 궁수.jpg no_profile 올해는다르다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시간 전 118
65279 유머 시선방어 실패한 스트리머 no_profile 라라가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시간 전 108
65278 유머 ㅇㅎ] 야외에서 팬티 보여주는 여자친구 no_profile 떼오니까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시간 전 133
65277 유머 [2/25(일) 베스트모음] 본인도 산독기룩이면서 문가영한테 자켓 벗어주는 도영 no_profile 오늘도베스트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시간 전 119
65276 유머 악어가 새끼 하마를 잡아먹자 열린 지옥문 no_profile 참이슬주세요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시간 전 42
65275 유머 남미 사이비 종교 no_profile aronia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시간 전 48
65274 유머 19(금) no_profile 폴로클럽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시간 전 76
65273 유머 티안나게 남친 재산 확인하는 노하우.JPG no_profile 클레이스왑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시간 전 65
65272 유머 AI야 세계에서 제일 빠른 수영선수 그려줘 no_profile Joysoul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시간 전 122
65271 유머 선넘는 최민식 no_profile 렌별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시간 전 62
65270 유머 아오이 소라 no_profile ababy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시간 전 74
65269 유머 대충 보면 속는 손가락이 사라지는 마술 no_profile 참이슬주세요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시간 전 63
65268 유머 고추가 안 들어가는데 고추잡채인 이유 no_profile 떼오니까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시간 전 64
65267 유머 콜라의 소화력 no_profile 아이엠아이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시간 전 78
65266 유머 킥보드에 너무 올라가고 싶은 아기 댕댕이.mp4 no_profile 올리비아제니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시간 전 57
65265 유머 여사친 극딜 넣는 헬창 no_profile 라라가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시간 전 88
65264 유머 걱정하지마라 no_profile 어처구님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시간 전 75
65263 유머 [후방] 파란색이 잘 어울리는 서양 누나 no_profile 어처구님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시간 전 55
65262 유머 남자들 화장실에서 모습 no_profile 티끌모아태산태산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시간 전 59
65261 유머 손이 없는 거리의 점토공예가 no_profile 어처구님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시간 전 55
65260 유머 현직 의사가 말해주는 의사 페이.FACT no_profile 양념자르반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시간 전 70
65259 유머 존윅 액션이 진짜 같은 이유 no_profile 올해는다르다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시간 전 75
65258 유머 종이로 만드는 홀란드..gif no_profile 에어비앰미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시간 전 49
게시물 검색
  • 주간 조회수
  • 주간 베스트
[후방] 현실적인 평균 여자친구 몸매
공무원의 권력이 어마무시한 이유 ㄷ..jpg
벌써 풀린(?) 철권8 "누드" 모드ㄷㄷ.jpg
인간관계 손절 패턴 레전드
사랑니 뽑다가 눈 멀뻔함
게시물이 없습니다.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