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팁


정보소식백상예술대상에 '서울의 봄' 김성수 감독·디즈니+ '무빙' (연합뉴스)

페이지 정보

no_profile 숲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작성일24.05.08 08:18 24,225 0

본문

백상예술대상에 '서울의 봄' 김성수 감독·디즈니+ '무빙'

2024.5.7

 

황재하 기자

 

OTT 시리즈 대상, 2022년 '오징어 게임' 이어 역대 두 번째

영화 '파묘' 4관왕…황정민·남궁민 백상 첫 수상 영예

영화
영화 '서울의 봄'과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무빙'

[플러스엠엔터테인먼트·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올해 백상예술대상의 영예는 영화 '서울의 봄'을 연출한 김성수 감독과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무빙'에 돌아갔다.

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제60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서 김 감독이 영화 부문 대상을, '무빙'이 TV 부문 대상을 각각 받았다.

12·12 군사반란을 소재로 한 영화 '서울의 봄'은 지난해 1천300만 관객을 동원해 관객의 사랑을 받은 데 이어 이날 대상은 물론 영화 부문 작품상과 남자 최우수 연기상(황정민)도 석권해 3관왕에 올랐다.

김 감독은 수상 소감에서 "작년 개봉할 때 극장이 텅 비어서 많이 걱정했는데 다행히 많은 관객이 와주셨다"며 관객에게 감사의 뜻을 밝혔다. 이어 "저를 포함해 한국 영화를 만드는 우리 모두가 더 열심히 재미있게 정성 들여 잘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판타지 드라마 '무빙'은 OTT 오리지널 시리즈로는 넷플릭스의 '오징어 게임'(2022) 이후 역대 두 번째로 대상을 받았다. 아울러 극본상(강풀 작가), 남자 신인 연기상(이정하)도 가져갔다.

'무빙'의 박인철 감독은 "20부 크레딧에 1부부터 20부까지 참여한 모든 배우와 스태프의 이름을 담았다"며 "크레딧에 이름을 올린 모든 분께 감사하다는 말씀을 전한다"고 공을 돌렸다.

드라마 '연인'의 배우 남궁민
드라마 '연인'의 배우 남궁민

(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배우 남궁민이 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제60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4.5.7 scape@yna.co.kr

 

여러 작품에 출연하고도 그간 백상예술대상과 인연이 없었던 배우 황정민과 남궁민은 각각 영화와 TV 부문 남자 최우수 연기상을 받았다.

남궁민은 "백상예술대상에 몇 번 왔는데 그냥 앉아있다가 갔다"며 "오늘은 (수상 소감) 얘기도 할 수 있어서 너무 기분이 좋다"고 말했다. 황정민은 수상 소감 도중 아내에게 사랑한다고 말하며 감정이 복받친 듯 울먹여 격려의 박수를 받았다.

MC를 맡은 방송인 신동엽은 "황정민 씨가 많은 작품을 했는데 백상예술대상과 인연이 없어서 '백상의 디캐프리오'라는 별명이 있었다. 이렇게 수상하신 것 축하드린다"고 말했다. 할리우드 배우 리어나도 디캐프리오는 과거 뛰어난 연기력에도 오랜 기간 오스카상을 못 받았다.

배우 이하늬는 드라마 '밤에 피는 꽃'으로 TV 부문 여자 최우수 연기상을 가져갔다. 이하늬는 "아이를 낳고 6개월이 지나서 와이어를 타고 지붕을 날아다니며 칼을 휘둘러야 하는 상황이라 누가 봐도 미친 짓이었는데, 대본을 보고 사랑에 빠져버렸기 때문에 제 마음을 멈출 수 없었다"고 말해 박수를 받았다.

최다 수상작은 올해 첫 천만 관객 동원 영화인 '파묘'였다. '파묘'는 영화 부문 감독상(장재현 감독), 여자 최우수 연기상(김고은), 남자 신인 연기상(이도현), 예술상(김병인 음향감독)을 받아 4관왕에 올랐다.

TV 부문은 '연인'이 드라마 작품상, 남자 최우수 연기상(남궁민)을 받았고,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마스크걸'은 안재홍과 염혜란이 나란히 남녀 조연상을 받아 눈길을 끌었다.

경례하는 이도현
경례하는 이도현

(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군 복무 중인 배우 이도현이 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제60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4.5.7 scape@yna.co.kr

공군에 복무 중인 이도현은 '파묘'에서 보여준 연기력을 인정받아 이날 신인 연기상을 받았다. 군복 차림으로 시상식에 참석한 이도현은 먼저 객석을 향해 경례한 뒤 떨리는 목소리로 주변 사람들과 연인인 배우 임지연을 향해 감사를 드러냈다.

이날 가장 어린 수상자는 ENA 드라마 '유괴의 날'에서 천재 소녀 최로희를 연기해 TV 부문 신인 연기상을 받은 유나였다. 13세인 유나는 "멋진 선배님들과 함께 (후보로) 얼굴을 올린 것만으로도 너무 행복하고 영광스러운데 상까지 주셔서 너무 감사하다"며 눈물을 흘렸다.

수많은 인기 예능 프로그램을 연출한 나영석 PD는 예능 출연자들이 받는 예능상 남자 수상자로 선정돼 눈길을 끌었다. 백상예술대상 사무국은 "(나 PD가) 예능 연출자를 넘어 젊은 감성을 자극하는 콘텐츠 진행자로 뛰어난 활약을 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고 시상 이유를 설명했다.

나 PD는 "지목된 것만으로도 이상하긴 한데 재미있어서 (시상식에) 나왔는데, 상까지 주시니까 소감도 미처 생각 못 했다"며 놀란 표정을 지었다.

'제60회 백상예술대상 사회 맡았어요'
'제60회 백상예술대상 사회 맡았어요'

(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제60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 앞서 사회를 맡은 방송인 신동엽(왼쪽부터), 가수 수지, 배우 박보검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4.5.7 scape@yna.co.kr

백상예술대상은 1965년 처음 개최돼 올해로 60번째를 맞았다. 이날 진행은 방송인 신동엽과 배우 박보검, 수지가 맡았다.

오후 5시부터 약 네 시간에 걸쳐 진행된 이날 시상식에는 축하 공연도 마련됐다. 그룹 UV가 무대에 올라 인기곡 '이태원 프리덤'을 백상예술대상 개최를 축하하는 내용으로 개사해 불렀다.

시상식 후반부에는 무대 위에 배우 오디션 현장을 연출했고, 오디션 지원자로 원로배우 이순재가 깜짝 등장했다.

이순재는 "배우는 항상 새로운 역할에 대한 도전"이라며 "잘할 수는 있어도 완성은 아니다. 완성을 향해서 항상 고민하고 노력한다"고 말했다. 이어 연극 '리어왕'의 한 장면을 연기해 객석에 있는 배우들의 기립박수를 받았다.

다음은 전체 수상자 명단.

▲ 대상 김성수 감독(서울의 봄)·'무빙'

▲ 영화 부문 작품상 '서울의 봄' ▲ 〃 감독상 장재현(파묘) ▲ 〃 최우수 연기상 황정민(서울의 봄) 김고은(파묘) ▲ 〃 조연상 김종수(밀수) 이상희(로기완) ▲ 〃 신인 연기상 이도현(파묘) 김형서(화란) ▲ 〃 각본상(시나리오상) 유재선(잠) ▲ 〃 예술상 김병인(음향)(파묘) ▲ 〃 신인 감독상 이정홍(괴인)

▲ TV 부문 드라마 작품상 '연인' ▲ 연출상 한동욱(최악의 악) ▲ 〃 극본상 강풀(무빙) ▲ 〃 최우수 연기상 남궁민(연인) 이하늬(밤에 피는 꽃) ▲ 〃 조연상 안재홍(마스크걸) 염혜란(마스크걸) ▲ 〃 신인 연기상 이정하(무빙) 유나(유괴의 날) ▲ 〃 예능 작품상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 2' ▲ 예능상 나영석 홍진경 ▲ 〃 교양 작품상 '일본사람 오자와' ▲ 〃 예술상 김동식·임완호(촬영)(고래와 나)

▲ 연극 부문 백상연극상 극단 미인('아들에게') ▲ 〃 젊은연극상 이철희(연출)(옛 전통의 새로운 움직임-맹) ▲ 〃 연기상 강해진(아들에게)

▲ 프리즘 인기상 김수현 안유진 ▲ 구찌 임팩트 어워드 '너와 나'

jaeh@yna.co.kr

 

 

추천 0

댓글목록

정보/팁


정보/팁 목록
번호 추천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020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일 전 12K
7019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일 전 4.1K
7018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일 전 4K
7017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일 전 3.9K
7016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일 전 11.9K
7015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일 전 11.3K
7014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일 전 13K
7013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일 전 12.8K
7012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일 전 12K
7011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일 전 11.9K
7010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일 전 11.8K
7009 no_profile non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movieli.st 19일 전 11.5K
7008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일 전 12K
7007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일 전 12.1K
7006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일 전 12.1K
7005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일 전 13.1K
7004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일 전 12.5K
7003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일 전 11.7K
7002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일 전 12.3K
7001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일 전 13.6K
7000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일 전 14.4K
6999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일 전 13K
6998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일 전 13.8K
6997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신고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일 전 12.9K
게시물 검색
  • 주간 조회수
  • 주간 베스트
게시물이 없습니다.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