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 겨울이지나고봄이오듯이-써니사이드(MJ),김나영



본문

정말 사랑했었는데 너무 행복했었는데 대체 왜우린 이렇게 됐을까~
답답한맘에 자꾸 눈물이
궁금한게 줄었어 예전과 다르게 너무 많은것을 내가 알고있나봐
확인조차 않고 버려두는 메세지/ 억지로 의무감에 손에 쥐는 전화기
넌 애써 태연한척 웃음짓지만/ 난 그조차도 받아주지 않아 모질게
가슴은 아직 아니라 말하는데/ 나도 잘모르겠어 내가 왜이러는지
제발 더이상 아픈말 하지마 시간이 가면 다 괜찮을꺼야
불안해 떠는 눈빛, 또 조심스런 말투 ,내앞에 서면 한없이 또 작아지던너/
바라볼수록 애처러운 위태로운 내사랑 금방이라도 숨이 끊어질것같잖아
우리 사랑 잠깐만 쉬어요/ 아주 잠시 동안만 멈춰서기로해요
수많은 시간을 고민하다가 몇번을 망설이다 어렵게 말해요
우리 사랑 이대로는 안돼요 서로에게 시간이 필요할것같아요
보고싶어 견뎌내기 힘들때 겨울이 지나고 또 봄이 오듯이 돌아가요
어젯밤 나도 모르게 또 홧김에/ 내벹었던 모진말들이 마음이 쓰여
이러면 안돼는데/ 나그럴 자격없는데 / 나도 모르게 너한테 몹쓸상처를줘
시간지날수록 늘어만가는거짓말/ 어긋난 사랑의 크기를 이용했어 난
참 못된고 또 나쁘고 또 악해져/ 쌓여만가는 침묵 누가좀 대답해줘
우리 사랑 잠깐만 쉬어요/ 아주 잠시 동안만 멈춰서기로해요
수많은 시간을 고민하다가 몇번을 망설이다 어렵게 말해요
우리 사랑 이대로는 안돼요 서로에게 시간이 필요할것같아요
보고싶어 견뎌내기 힘들때 겨울이 지나고 또 봄이 오듯이 돌아가요
너무 미워하지 말아요 헤어지잔말 아니에요 이렇게 잠시 쉬었다가 가요
그렇게 눈물짓지 말아요
몇일 지나지 않았는데 벌써 너의 빈자리가 더 크게 느껴져
사실 많이 불안했던거죠 혹시나 니가 내게 이별을 말할까봐
먼저 시간을 갖자고 했던건 너없인 하루도 안돼는 날 아니까
이런 내맘 너도 알고 있다면 우리 처음만났던 그날을 기억해요
하나 둘씩 상처가 아물때쯤 겨울이 지나고 봄이 오듯이 돌아가요

추천 0 비추천 0

댓글목록

게시물 검색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