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팁


정보소식오징어 게임의 진짜 성공 요인은 '한글' (브레이크뉴스)

페이지 정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1.10.13 16:44 251 0

본문

오징어 게임의 진짜 성공 요인은 '한글'

한류연구소장 한승범 | 기사입력 2021/10/13 [15:59]


 ‘오징어 게임’이 전 세계를 홀렸다. 단숨에 지구촌 남녀노소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난 9월 17일 넷플릭스에서 첫선을 보인 이후 단 17일 만에 전 세계 1억 1100만 가구가 시청했다. 이 말은 역사상 가장 많이 시청한 위대한 드라마라는 뜻이다.


글로벌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세계 팝시장을 집어삼켰고, 영화 '기생충'은 아카데미 4관왕 거머쥐었다. 한류는 음악, 영화, TV, 패션, 음식, 게임, 만화 등 거의 모든 분야에서 세계적인 주류가 되고 있다. 지금 할리우드와 한류라는 양대산맥이 전 세계 대중문화를 지배하고 있고, 그 추세는 더 가속화될 것이다.


한류는 1990년대 후반에 태어난 20대 초반의 청년이다. 1920년대에 태동해 전 세계 대중문화의 아이콘이 된 할리우드는 100세의 원숙한 노인이다. 전 세계 대중문화 파이를 놓고 할리우드에 ‘맞짱’ 뜨는 것은 한류가 유일하다고 말할 수 있다. 기생충이 2019년, 방탄소년단과 오징어 게임이 2021년에 전 세계 대중문화의 본산지 미국에 깃발을 꽂았다. 이제 그 깃발은 전 세계를 향해 진격하고 있다. 그야말로 진짜 한류의 시대가 열린 것이다.


여기서 드는 의문이 하나 있다. 세계 지도에서 변방에 지나지 않는 작은 나라, 그것도 분단된 대한민국에서 어떻게 ‘한류’라는 기적이 만들어졌을까? 영화 ‘올드보이’에서의 대사가 떠오른다. 이우진은 말한다. ‘이우진은 왜 오대수를 가뒀을까?’ 가 아니라, ‘이우진은 왜 오대수를 딱 15년 만에 풀어줬을까요?’
마찬가지로 한류에 대해 물어야 한다. 한류가 왜 딱 1990년 말에 시작됐을까?


1990년대 위성방송시대가 열렸다. 우리나라를 비롯한 세계 각국에서 수십 개에 이르는 다채널 위성방송을 시작된 것이다. 그 이전에는 지상파방송 몇 개에 불과했기에 자국의 영화, 드라마, 쇼 등과 미국 대중문화로 채우면 충분했었다. 하지만 위성방송시대에 들어서 절대적으로 콘텐츠가 부족했다. 자연스럽게 세계 각국은 미국 이외의 값싼 방송콘텐츠를 수입해서 송출하기 시작했다. 이제 190여 개국이 전 세계 시장에서 진검승부를 펼친 것이다. 여기에서 한국의 콘텐츠가 선택된 것이다.


1990년대 이전에는 190여 개의 국가들이 서로 연결되지 않은 섬들에 불과했다. 그 섬들을 유일하게 지배했던 할리우드 독점체제가 위성방송시대 개막으로 균열이 생기기 시작했다. 인터넷은 국가 단위가 아니라 개인 간의 연결로 만들었다. 특히 유튜브는 한류에 날개를 달아주었다. 2012년 지구촌을 뜨겁게 달군 싸이의 ‘강남스타일’은 유튜브의 최고 수혜자였다. 역으로 유튜브는 강남스타일 덕분에 전 세계적인 동영상 플랫폼으로 자리잡게 되었다.


이제는 넷플릭스가 한류를 견인하고 있다. 세계적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 기업인 넷플릭스 입장에서 ‘오징어 게임’은 신의 한 수나 다름없다. 막강한 OTT 경쟁상대인 디즈니 플러스를 만년 2등으로 만들 비장의 카드가 바로 한류다. 한류의 가치를 미리 알아보고 지난 5년 동안 한류 콘텐츠 제작에 7700억 원을 투자한 넷플릭스는 그 결실을 지금 보고 있다. 오징어 게임은 그 시작을 알리는 신호탄에 불과하다. 내달 19일 공개되는 넷플릭스 드라마 ‘지옥’을 위시하여 한류 블록버스터가 줄줄이 사탕처럼 개봉을 기다리고 있다. 한류 덕분에 넷플릭스 앱 다운로드가 급증하고 있고, 넷플릭스 주가는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다.


한류는 그저 얻어걸린 우연의 산물이 아니다. 미국 대중문화가 전 세계적으로 퍼진 것은 교통수단의 발달이 결정적이다. 마찬가지로 한류도 위성방송, 인터넷, 유튜브, 넷플릭스 등의 도움 없이는 찻잔 속의 태풍에 불과했을 것이다. 재미있는 것은 그 기회가 전 세계 190여 개국에게 공평하게 주어졌었다는 것이다. 그런데 유독 미국과 한국만 그 혜택을 고스란히 누리고 있다. 즉 할리우드와 한류는 그 자체로서 범접할 수 없는 경쟁력을 갖고 있다는 말이다.

 

미국과 한국의 공통점은 용광로(melting pot) 문화이다. 미국은 다민족, 다인종으로 구성된 짬뽕 국가이다. 세상의 거의 모든 문화가 할리우드에 스며든다. 한국도 마찬가지이다. 프랑스, 독일, 일본, 중국 등 다른 국가와는 달리 자국의 전통과 문화만을 고수하지 않고 타 문화를 쉽게 받아들이고 잘 녹여낸다. 바로 비빔밥 문화가 우리의 위대한 경쟁력이다.


100여 년 이상 전 세계 77억 명은 미국 대중문화에 젖어있었다. 할리우드가 자국 문화만큼 친숙하다. 한국은 할리우드를 아무런 편견 없이 흡수해서 우리 것으로 재창조한다. 이것은 우리의 청출어람(靑出於藍) 정신 덕분이다. 스승(미국)보다 나은 제자(한국)가 미국 위주의 천편일률적이던 대중문화를 다채롭고 풍요롭게 만들고 있다.


소프트파워(연성권력) 측면에서 한국은 미국과 더불어 양극체제를 이루고 있다. 소프트파워란 쉽게 말해 ‘매력을 통해 얻는 권력’이다. 미국이 세계 유일의 초강대국이 된 것은 매력적인 국가였기에 가능했다. 지금은 그 바톤을 한국이 이어받고 있다.


이 지점에서 드는 궁금증이 있다. 그 무엇이 한국을 그토록 매력적으로 만들었는가? 그 답을 얻기 위해서는 미국 매력의 원천을 알아야 한다. 그것은 바로 ‘영어’이다. 해가 지지 않는 대영제국, 그 뒤를 이어받은 미국의 경쟁력은 바로 영어이다. 영어를 매력적인 문자로 만든 영국의 대문호 윌리엄 셰익스피어가 오늘날의 미국을 초강대국으로 만든 것이다.


한글은 세상에서 가장 과학적인 문자이다. 한글이 한국인과 대한민국은 매력적으로 만드는 것이다. 한글이 우리의 창의성, 예술성, 근면성, 포용력 등을 만드는 원동력이다. 위대한 학자이자 독서광인 세종대왕의 애민사상이 없었다면 조선은 이미 오래 전에 중국이나 일본에 편입되어 신기루처럼 사라졌을 것이다. 세종대왕이 오늘의 한류를 만든 것이다.


지난 30여 년 동안 산술급수적으로 퍼지던 한글은 이제 임계점에 도달했다. 영어가 제2차세계대전 이후 급격하게 퍼지기 시작했듯이 한글은 한류와 더불어 기하급수적으로 확산될 것이다. 2030년 본격적으로 시작될 메타버스 시대에는 콘텐츠가 가장 중요한 경쟁력이 된다.그 중심에 한글이 있다. 세계는 앞으로 단 한 번도 겪어보지 못한 위대한 한글 시대를 맞을 것이다. 동북아의 오징어가 고래로 변신한 것이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The Squid Game and Hangeul, The Squid Game and the Power of the Korean Wave, The Real Success Factors of the Squid Game: Hangeul
Han Seung-beom, Director of Hallyu Research Center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Squid Game' took over the world. It captured the hearts of men and women of all ages around the world in an instant. Since it premiered on Netflix on September 17, it has been watched by 111 million households around the world in just 17 days. That means it's the most watched great drama in history.


The global group 'BTS' devoured the global pop market, and the movie 'Parasite' won four Academy Awards. Hallyu has become a global mainstream in almost every field, including music, movies, TV, fashion, food, games, and cartoons. Now, the two major mountain ranges of Hollywood and Hallyu dominate popular culture around the world, and the trend will accelerate.


Hallyu is a young person in their early 20s who was born in the late 1990s. Hollywood, who was born in the 1920s and has become a global pop culture icon, is a mature 100-year-old man. It can be said that the Korean Wave is the only one that has hit Hollywood with the global pop culture pie. Parasite in 2019, BTS and Squid Game in 2021, set the flag in the United States, the home of popular culture around the world. Now the flag is advancing all over the world. The era of the real Korean Wave has opened.


One question arises here. How did the miracle of the 'Korean Wave' come about in a small country that is nothing more than a periphery on the world map, and also in the divided Korea? Reminds me of a line from the movie 'Oldboy'. Woojin Lee says Rather than ‘Why did Woo-Jin Lee imprison Oh Dae-Soo?’, it’s not ‘Why did Woo-Jin Lee release Dae-Soo Oh after just 15 years?’
Likewise, we should ask about the Korean Wave. Why did the Korean Wave just start in the late 1990s?


In the 1990s, the era of satellite broadcasting began. Dozens of multi-channel satellite broadcasting began in Korea and other countries around the world. Before that, there were only a few terrestrial broadcasters, so it was enough to fill them with American popular culture, such as their own films, dramas, and shows. However, in the era of satellite broadcasting, there was absolutely no content. Naturally, countries around the world began to import and transmit cheap broadcast content other than the United States. More than 190 countries are now competing in the global market. Korean content is selected here.


Before the 1990s, more than 190 countries were just unconnected islands. The Hollywood monopoly that only dominated those islands began to crack with the opening of the satellite broadcasting era. The Internet was created as a link between individuals, not on a national level. In particular, YouTube gave wings to the Korean Wave. Psy's 'Gangnam Style', which heated up the global village in 2012, was the biggest beneficiary of YouTube. Conversely, thanks to Gangnam Style, YouTube has become a global video platform.


Now Netflix is leading the Korean Wave. From the point of view of Netflix, a global OTT (online video service) company, ‘Squid Game’ is a godsend. Hallyu is the trump card that will make Disney Plus, a powerful OTT competitor, second in the future. Netflix, which has invested 770 billion won in the production of Hallyu content over the past five years by looking at the value of Hallyu in advance, is now seeing the results. The squid game is just a signal that signals the beginning of the game. Starting with the Netflix drama ‘Hell’, which will be released on the 19th of next month, Hallyu blockbusters are waiting for their release like candy. Thanks to the Korean Wave, Netflix app downloads are on the rise, and Netflix's stock price is hitting an all-time high.


The Hallyu wave is not just a product of coincidence. The development of transportation is decisive for the spread of American popular culture around the world. Likewise, the Korean Wave would have been nothing more than a typhoon in a teacup without the help of satellite broadcasting, the Internet, YouTube, and Netflix. The interesting thing is that the opportunity had been given equally to more than 190 countries around the world. However, only the United States and Korea are enjoying the full benefits. In other words, Hollywood and Hallyu have a competitive edge that cannot be reached by themselves.

 

What the United States and Korea have in common is the melting pot culture. The United States is a multi-ethnic, multi-racial, champon country. Almost every culture in the world permeates Hollywood. The same goes for Korea. Unlike other countries such as France, Germany, Japan, and China, they do not stick to their own traditions and culture, but easily accept and blend other cultures. The bibimbap culture is our great competitiveness.


For more than 100 years, 7.7 billion people around the world have been immersed in American popular culture. Hollywood is as familiar as its own culture. Korea absorbs Hollywood without any prejudice and recreates it as our own. This is thanks to the spirit of our Cheongchuleoram (靑出於藍). A disciple (Korea) who is better than the teacher (USA) is making the popular culture that was centered around the United States colorful and rich.


In terms of soft power, South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re bipolar. In simple terms, soft power is “power obtained through attractiveness”. The United States became the only superpower in the world because it was an attractive country. Now, that baton is being inherited by Korea.


I have a question that arises at this point. What made Korea so attractive? To answer that question, you need to know the source of American allure. That's 'English'. The British Empire, where the sun never sets, and the successor to the United States, is the English language. William Shakespeare, the great English writer who made English a charming script, made America today a superpower.


Hangul is the most scientific alphabet in the world. Hangeul is what makes Koreans and Korea attractive. Hangeul is the driving force behind our creativity, artistry, hard work, and tolerance. Without the compassionate thought of King Sejong the Great, a great scholar and reading fanatic, Joseon would have been incorporated into China or Japan long ago and would have disappeared like a mirage. King Sejong the Great created today's Hallyu.


Hangul, which has spread arithmetically over the past 30 years, has now reached a critical point. Just as English began to spread rapidly after World War II, Hangul will spread exponentially along with the Korean Wave. In the metaverse era, which will begin in earnest in 2030, content will become the most important competitive edge. Hangul is at the center of it. The world will face the great Hangeul era that has never been experienced before. A squid from Northeast Asia has turned into a whale.

 


원본 기사 보기:ebreaknews.com

추천 0

댓글목록

정보/팁


정보/팁 목록
 
공지 정보소식 출처 표기 및 원본 링크 넣어주세요.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4 269 0
공지 정보소식 넷플릭스 정보 게시판 이용 안내 댓글9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0 4K 3
공지 4FLIX 포인트 모으는 방법 댓글484 no_profile 미니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9 13.7K 98
공지 정보소식 언론속의 4FLIX (업데이트: 19.10.30) 댓글9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7 9.5K 4
4080 예고편 한소희, 두 개의 이름을 갖게 된 이유 | 마이 네임 | 넷플릭스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5 15 0
4079 예고편 우리 함께 아웃백으로! | 공식 티저 예고편 | 넷플릭스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4 15 0
4078 예고편 재키의 링 | 할리 베리 | 공식 예고편 | 넷플릭스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4 13 0
4077 정보소식 정해인X블랙핑크 지수 ‘설강화’, 넷플릭스 아닌 디즈니+ 공개 (뉴스인사이드)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5 227 0
4076 정보소식 디즈니플러스 내달 12일 상륙… “K콘텐츠 세계화 돕겠다” (국민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5 221 0
4075 정보소식 유독 韓 시장에 기대 큰 디즈니플러스…사업 행보도 '공격적' (IT조선)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5 213 0
4074 정보소식 애플, 10월 19일 'Unleashed' 하반기 특별 이벤트 발표 트와이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4 40 0
4073 예고편 종이의 집: 파트 5 | 2부 티저 예고편 | 넷플릭스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3 11 0
4072 정보소식 넷플릭스 - “일을 할수록 가난해졌다” 28세 청소부 싱글맘의 분투기 [왓칭] (조선일보)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4 235 0
4071 정보소식 '포스트 오징어 게임' 노리는 K-드라마 쏟아진다 (영남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4 227 0
4070 정보소식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으로 흥행가도…韓 콘텐츠 투자 확대할까 (시사포커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3 234 0
게시물 검색
  • 주간 조회수
  • 주간 베스트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