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팁


정보소식중국 불통 넷플릭스 “코로나 진원지는 中 우한” 저격! (헤럴드경제)

페이지 정보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1-03-24 07:08 104 0

본문

 

  • 중국 불통 넷플릭스 “코로나 진원지는 中 우한” 저격!


20210323000892_0.jpg

20210323000893_0.jpg
'F1, 본능의 질주' 중 한 장면. "전염병(코로나19)의 진원지는 우한입니다"라는 내용을 그대로 담았다. [넷플릭스 캡처]

[헤럴드경제=김민지 기자] "전염병의 진원지는 우한입니다."(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중 일부)

코로나19의 진원지가 우한이라고 직구를 날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콘텐츠가 온라인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이달 오픈한 한 다큐멘터리 시리즈에서 코로나19의 진원지를 우한이라고 언급하는 라디오 방송 내용을 그대로 송출했다.

넷플릭스는 전세계 대다수 국가에서 서비스 중이다. 그러나 중국, 북한 등 일부 국가에서는 여전히 이용이 불가하다. 이번 콘텐츠를 두고 국내 누리꾼들은 '통쾌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지난 19일 오픈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F1, 본능의 질주' 시즌 3 1화에서는 "전염병의 진원지는 우한입니다"라는 내용이 나온다.

20210323000894_0.jpg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F1, 본능의 질주' [넷플릭스]

지난해 코로나19가 창궐한 상황을 설명하는 장면에서 라디오에서 흘러나오는 해당 내용을 그대로 송출한 것이다.

'F1, 본능의 질주'는 넷플릭스가 자체 제작하는 오리지널 시리즈 중 하나로, 세계적 자동차 경주 대회 '포뮬러 1'과 협력해 제작됐다.

이같은 내용이 알려지자 누리꾼들은 "사이다"라며 "통쾌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코로나19 바이러스의 발원지로 추정되는 중국을 제대로 저격했다는 것이다.

20210323000895_0.jpg
넷플릭스는 전세계 190개국 이상에서 서비스 하고 있다. 그러나 중국, 크림반도, 북한, 시리아에서는 이용 불가다. [넷플릭스 홈페이지 캡처]

현재 넷플릭스는 전세계 190개국 이상에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그러나 단 4개 국가 중국, 북한, 크림 반도, 시리아에서는 이용이 불가하다. 이에 일각에서는 넷플릭스가 중국의 눈치를 보지 않을 수 있어 이러한 장면 연출이 가능하다는 해석도 나왔다.

한편, 일부 누리꾼들은 아직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진원지를 두고 의견이 분분한만큼, 해당 내용이 오히려 혐오나 오해를 부를 수 있다고 지적했다. 코로나19 때문에 아시안 혐오가 커진 상황에서 글로벌 콘텐츠 제작에도 신중함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jakmeen@heraldcorp.com

추천 0

댓글목록

정보/팁


정보/팁 목록
 
1990 정보소식 [드라마 속 강원도]눈 덮인 새하얀 자작나무숲 이창-무영 작별의 슬픔 극대화 (강원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3 158 0
1989 정보소식 '어서와' '레미제라블' 배우 3인, 광장시장서 닭발→빈대떡 시식 (스타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2 224 0
1988 정보소식 “누구와 손 잡을까” OTT 동맹의 경제학 (이코노믹리뷰)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2 86 0
1987 정보소식 소니픽쳐스, 자체 OTT서비스 없어도 '웃는' 이유는? (브릿지경제)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2 238 0
1986 정보소식 소니픽처스, 넷플릭스 뒤통수..디즈니플러스와 영구 계약 (스타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2 236 0
1985 정보소식 넷플릭스·JTBC, 무인도 연애 예능 '솔로지옥' 제작 (스포티비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2 267 0
1984 정보소식 넷플릭스, 신규 가입 뚝…"2분기까지 부진·하반기 콘텐츠 집중" (조이뉴스)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2 75 0
1983 정보소식 박정호 SKT 대표 "디즈니플러스와 협력 없다" (글로벌경제신문)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1 251 0
1982 정보소식 백신 확대에 봉쇄 완화되자…넷플릭스 신규 가입 급감 (한국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1 289 0
1981 정보소식 "'달이 뜨는 강', 디즈니 애니처럼 해외에도 통할 작품" (한국경제)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1 90 0
1980 정보소식 “한국이라는 이름의 상자를 여세요”…‘K박스’ 기발한 마케팅 <헤럴드경제> 댓글1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1 99 0
1979 정보소식 [데스크에서] 조용히 스며든 中 ‘문화 공정’ (조선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1 247 0
1978 정보소식 우리집 인터넷이 옆집보다 느리다? 이유 따져보니 (머니투데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1 311 0
1977 정보소식 넷플릭스 애니 ‘러브, 데스+로봇’, 5월 14일 공개 확정 (싱글리스트)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0 644 0
1976 정보소식 TV덕후 리뷰 (스냅)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0 260 0
게시물 검색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