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팁


정보소식국내 드라마의 한글 자막, 넷플릭스만 지원하는 이유? (테크플러스)

페이지 정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1-02-17 11:54 503 0

본문

국내 드라마의 한글 자막, 넷플릭스만 지원하는 이유?


2021. 02. 16.

 

?fname=https%3A%2F%2Ft1.daumcdn.net%2Fliveboard%2Ftechplus%2Fcc049d3d28aa479b90edfce5da53d94b.png

 

넷플릭스의 한글 자막 기능은 정말 편리하다. 영상보다 대사, 자막을 더 유심히 보는 편인 에디터는 우리나라 콘텐츠를 볼 때도 꼭 자막을 켜고 본다. 

특히 대사가 명확하게 들리지 않는 장면이 있을 땐 이 자막 서비스가 정말 도움이 되더라. 이제는 자막 없는 영화를 보는 게 이제는 좀 어색할 정도다.

 

190여 개 국가에서 스트리밍 서비스를 하는 넷플릭스는 자막에 공을 많이 들인다. 확실히 여러 국가에 서비스를 제공하다 보니 자막은 필수적인 부분이라 그런가 많은 공을 들이고 있는 것. 

 

넷플릭스는 자막 번역을 전담하는 조직을 두고 관련 업무를 처리하고 있다. 보통 콘텐츠 제작사가 번역을 담당한다. 그런 점에 있어 오리지널 콘텐츠는 당연히 넷플릭스가 자막 관련 일을 진행한다. 하지만 라이선스 계약을 맺고 배급하는 일부 외부 콘텐츠도 넷플릭스가 자막을 맡기도 한다. 그 예로 외부 제작 드라마인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jtbc)는 24개 언어 자막을 지원하고 있다.

 

넷플릭스에는 이를 위해 전담 부서가 있다. 하지만 실질적인 자막 및 번역 업무는 전문 외주업체에 맡긴다. 로컬의 번역 업체가 해당 언어로 번역을 진행하는 것이다. 흥미로운 점은 제공하는 자막 언어의 수. 넷플릭스는 오리지널 콘텐츠 공개 시 공개와 동시에 29여 개 자막을 동시에 제공하고 있다. 글로벌 서비스답게 다양한 언어의 자막을 제공하는 것. 

자막 외에 음성 설명(화면 해설)도 제공된다. 시각 장애인을 위한 음성 설명은 콘텐츠 속 배우의 동작, 표정, 의상 또 배경 장면 전환을 비롯해 화면에서 벌어지는 상황을 음성으로 설명해 주는 기능을 말한다.

 

넷플릭스는 자사 콘텐츠 음성 설명을 적극 도입하고 있으며, 한국어를 포함해 최대 36개 언어로 지원하는 옵션을 갖고 있다. 지난해 넷플릭스에서 공개된 영화 ‘사냥의 시간’의 경우에도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가 제작한 음성 설명을 적용했다.

 

이렇게 넷플릭스는 언어나 장애를 넘어 마음껏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하지만 국내 OTT 서비스는 한글 자막이나 음성 설명 지원이 거의 되지 않고 있다. 웨이브, 티빙은 제공하고 있는 콘텐츠에도, 자체 제작한 오리지널 콘텐츠에도 우리말 자막이 없다. KT 시즌과 쿠팡 플레이도 마찬가지다. 음성 설명은 KT 시즌과 LG 유플러스 모바일 TV가 한국농아인협회에서 제공하는 음성 설명 영화 ‘가치봄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긴 하지만, 이 역시 극히 일부다.

 

이런 이유로 청각, 시각 장애인은 자막과 음성해설 이 잘 구축된 넷플릭스, 유튜브를 이용할 수밖에 없는 것이다. 국내 OTT 서비스는 장애인 시청자의 시청권을 전혀 고려하지 않고 있다. 

국내 드라마 시청 시 한글 자막을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는 넷플릭스밖에 없는 상황인 벌어지고 있는 셈이다.
 

소비자가 만드는 신문에 따르면, 이와 관련해 업계 관계자는 “완성품을 제공받아 서비스하는 VOD 콘텐츠 특성상 임의로 자막 또는 해설 방송을 진행할 수 없다”라고 설명했다.

  

테크플러스 에디터 전다운

 

tech-plus@naver.com

추천 0

댓글목록

정보/팁


정보/팁 목록
 
1898 정보소식 넷플릭스 ‘누가 사라를 죽였을까’, ‘이레귤러스’ 꺾고 스트리밍 1위 (싱글리스트)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3 159 0
1897 정보소식 [현장EN:]누아르 장인 박훈정 감독이 선보이는 '낙원의 밤' (노컷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3 72 0
1896 정보소식 웨이브서 마블 영화 못본다…韓진출 앞둔 디즈니 콘텐츠 철수 (연합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3 102 0
1895 정보소식 [넷플릭스 신작] 더 서펀트/콘크리트 카우보이/히든 피겨스/로건 (하비엔)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593 0
1894 정보소식 [PPL 명과 암]② '차이나머니'로 몸살…위기의 K-콘텐츠 (아주경제)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79 0
1893 정보소식 [정덕현의 엔터인사이드] ‘조선구마사’, 2회 만에 폐지, 그리고 남은 문제들 (매일신문)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83 0
1892 정보소식 '일본 지워버린 한국'…이탈리아 언론, 지구촌 휩쓴 한류 조명 (연합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523 0
1891 정보소식 “넷플릭스 요즘 볼것도 없는데 너무 비싸!” 당신의 생각은? [IT선빵!] (헤럴드경제)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510 0
1890 정보소식 [단독] 디즈니 놓친 SKT, 애플TV+와 손잡는다 (머니투데이방송)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103 0
1889 정보소식 [Opinion] 과거의 나를 만나게 된다면 - 안녕?! 나야 [드라마] (아트인사이트)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38 0
1888 정보소식 '구미호뎐' 해외에서도 본다…3일 넷플릭스 공개 (스포티비뉴스)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71 0
1887 정보소식 인도 인터넷 판 바꾼 릴라이언스 (조선비즈)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69 0
1886 정보소식 넷플릭스에서 볼 수 있는 '4월' 신작 영화 4 (인사이트)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151 0
1885 정보소식 '나이브스 아웃', 넷플릭스서 속편 제작된다…약5095억원 투자 (뉴스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1 67 0
1884 정보소식 JTBC ‘시지프스’ 국내를 너머 해외서도 큰 사랑.. “특급 인기 입증”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1 62 0
게시물 검색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