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팁


정보소식아시아가 '넷플릭스' 핵심 시장으로 뜨는 이유 (더구루)

페이지 정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0-12-26 08:25 1,383 4

본문

아시아가 '넷플릭스' 핵심 시장으로 뜨는 이유

 

홍성환 기자 kakahong@theguru.co.kr

등록 2020.12.26 06:00:00

 

미국·유럽 시장 둔화 속 아시아 높은 성장세 지속
한국 등 아시아 지역서 세계적 인기 콘텐츠 증가

 

 

[더구루=홍성환 기자] 아시아 지역이 세계 최대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업체 넷플릭스의 핵심 시장으로 떠올랐다. 미국, 유럽 등 주요 시장의 성장세가 둔화한 가운데 아시아에서 빠른 속도로 서비스를 확장하고 있다. 특히 한국을 중심으로 아시아에서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은 콘텐츠가 지속해서 나오는 점도 이 시장을 주목하게 만들었다.

 

25일 (현지시간) 미국 IT전문매체 쿼츠는 "넷플릭스가 내년 아시아 시장에 대한 투자를 두 배 이상 늘릴 것이란 언론 보도가 나왔다"면서 "넷플릭스는 아시아에서 가장 빠르게 서비스를 확장하고 있으며 여전히 성장할 여지가 충분하다"고 밝혔다.

 

이어 "미국, 유럽, 남미, 아시아·태평양 등 넷플릭스가 진출한 주요 4개 지역 중 미국이 가장 성장 속도가 느리다"며 "이에 반해 아시아는 넷플릭스가 최근 분기에 100만명 이상의 새로운 유료 가입자를 추가한 유일한 시장으로 전염병 종식 이후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돼도 꾸준한 성장세를 유지할 것"이라고 했다.

 

쿼츠는 또 "아시아 국가들, 특히 한국에서 제작한 콘텐츠가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끌었다는 점도 넷플릭스가 아시아에 투자하도록 유도했다"며 "넷플릭스는 애초 극장용으로 제작한 한국 영화 3편을 구입하는 등 콘텐츠 구입 지출을 꾸준히 늘리고 있다"고 전했다.

 

쿼츠는 "디즈니+가 인도, 일본, 인도네시아에서 서비스를 시작했지만 아직 한국, 필리핀, 베트남, 태국에 진출하지 않았다"며 "넷플릭스는 디즈니+가 사업을 확장하기 전 시장을 선점하려는 의지를 보이고 있다"고 분석했다.

 

한편, 블룸버그에 따르면 넷플릭스는 내년 아시아 지역 콘텐츠 구입에 지출을 두 배 이상 확대할 예정이다. 구체적인 금액을 공개하지 않았지만 최소 10억 달러(약 1조1100억원)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 넷플릭스는 지난 2018년 이후 아시아 콘텐츠 원작과 라이선스 구입에 20억 달러(약 2조2200억원)를 지출했다.

추천 0

댓글목록

정보/팁


정보/팁 목록
 
공지 정보소식 넷플릭스 정보 게시판 이용 안내 댓글9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0 3.5K 3
공지 4FLIX 포인트 모으는 방법 댓글480 no_profile 미니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9 12.1K 97
공지 정보소식 언론속의 4FLIX (업데이트: 19.10.30) 댓글9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7 7.9K 4
2899 예고편 뤼팽 파트 2 | 공식 예고편 | 넷플릭스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1 6 0
2898 예고편 [‘아미 오브 더 데드’를 기다리며] 넷플릭스표 강철부대 가상 캐스팅 | 넷플릭스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1 2 0
2897 예고편 아빠가 되는 중 - 케빈 하트 주연 | 공식 예고편 | 넷플릭스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0 7 0
2896 정보소식 술집 나가는 미혼모 아기를 고아 베이비시터가 만나 생긴 일 [왓칭] (조선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1 35 0
2895 정보소식 10개의 당 틈에서 정부가 사는 비결 (한겨레2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1 34 0
2894 정보소식 '미나리 홀대' 골든글로브 존폐 위기…할리우드서 보이콧 운동 확산 (MBC뉴스)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1 24 0
2893 정보소식 TV, 범죄에 빠지다 (시사저널) no_profile 엘리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1 26 0
2892 정보소식 넷플·디즈니+ 등 OTT ‘외풍’ 속 티빙 홀로 상승세…왜? (시사오늘)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1 45 0
2891 정보소식 "좀비 호랑이 등장" '아미 오브 더 데드', '새벽의 저주' 넘는 新좀비물 될까 (헤럴드POP)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1 43 0
2890 정보소식 [일사일언] 파리에서 한국 드라마를 (조선일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1 46 0
2889 예고편 라그나로크 시즌 2 | 공식 티저 예고편 | 넷플릭스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0 14 0
2888 예고편 이제훈, 탕준상이 직접 김새별 유품정리사에게 궁금한 걸 물었다! | 무브 투 헤븐 | 넷플릭스 no_profile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9 15 0
게시물 검색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