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팁


정보소식오늘부터 내 카드 한눈에..결제금액·포인트 휴대폰으로 OK

페이지 정보

no_profile limsso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9-02-20 23:39 2,826 3

본문


12474115506430190.png

 

오늘(20일)부터 휴대폰으로도 카드 사용액이나 카드포인트 적립액 등 카드 정보를 간편하게 조회할 수 있게 된다.

금융감독원은 카드정보를 조회할 수 있는 '내 카드 한눈에' 모바일 서비스를 이날부터부터 실시한다고 밝혔다. 금감원은 앞서 지난해 12월 13일 '내 카드 한눈에' 인터넷(PC) 서비스를 시작했다.

서비스 개시 후 60일간(2월 10일 기준) 총 13만1650건 조회가 이뤄졌다. 하루 평균 이용건수는 2194건이었다. 모바일 서비스가 시작되면 이용건수는 훨씬 더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카드 이용자는 '내 카드 한눈에'에서 △카드사별 카드보유 내역, △결제예정금액 등 ‘카드이용 정보’와 △잔여포인트, 소멸예정포인트 등 ‘포인트정보’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서비스를 제공하는 카드사는 8개 전업계 카드사와 7개 겸영 카드사 등 총 15곳이다.

다만 광주‧제주‧전북‧산업은행, K뱅크, 카카오뱅크 등은 참여하지 않고 있다.

휴대폰에서 이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우선 '내 계좌 한눈에' 전용 앱(어카운트인포)을 설치하고 서비스이용 등록 절차를 거쳐 로그인 후 

본인이 원하는 서비스 정보를 조회하면 된다.

공인인증서 또는 지문인증으로 등록이 필요하다. 지문인증은 금융결제원 ‘바이오인증공동앱’이 설치돼 있고, 모바일 기기에 지문이 등록돼 있어야 한다.

로그인은 간편번호, 공인인증서, 지문인증 중 선택가능하며, 간편번호를 등록(6자리 숫자)하면 이후 별도 인증절차 없이 간편번호 입력만으로 보다 편리하게 이용가능하다.

추천 0
작성자님이 정보/팁에 쓴 다른 글
오늘부터 내 카드 한눈에..결제금액·포인트 …3  
02-20 23:39

댓글목록

정보/팁


정보/팁 목록
 
272 정보소식 [넷플릭스發 콘텐츠 전쟁] ① "내년엔 올해보다 더" 오리지널 콘텐츠 물량공세 (아주경제)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10 398 0
271 정보소식 "넷플릭스법 전면 수정"에 대한 정부입장 발표 (머니투데이)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10 406 0
270 정보소식 넷플릭스, 오리지널 콘텐츠 사업부 통합…홀랜드 떠나고 바자리아 승진 (뉴스핌)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 465 0
269 정보소식 애플·넷플릭스 이어 이번엔 구글…글로벌 IT공룡 ‘손보기!’ (헤럴드경제)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 548 0
268 정보소식 '레베카', 10월21일 넷플릭스 공개 (뉴스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 471 0
267 정보소식 블랙핑크 4년 얘기, 넷플릭스 최초 K팝 다큐로 나온다 (중앙일보)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 3.7K 1
266 정보소식 넷플릭스, 최고 직원들에게는 평균의 10배이상 연봉 지급 (CNBC)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 2.6K 0
265 정보소식 넷플릭스 세무조사·구글 앱마켓 조사…정부, 글로벌 IT기업과 힘겨루기 (매일경제)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 418 0
264 정보소식 넷플릭스법 시행령, 인터넷 업계 강력 반발…이유는? (바이라인네트워크)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 506 0
263 정보소식 인터넷업계 "넷플릭스 잡는다더니…뒤통수 맞았다" 반발 (아이뉴스24)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8 3.1K 1
262 정보소식 넷플릭스법 대상에 '이용자 100만+트래픽1%'…네이버·카카오 등 5개사 (아시아경제)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8 2.7K 0
261 정보소식 배두나·공유·이준, 정우성 제작 넷플릭스 '고요의 바다' 출연 (연합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8 458 0
260 정보소식 E채널 '노는 언니' 넷플릭스로 전세계 시청자 만난다 (연합뉴스)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8 822 0
259 정보소식 넷플릭스 보스 : 재택 근무는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BBC News+BBC News코리아)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8 502 0
258 정보소식 추경호 "한류 위기 극복" 한국형 넷플릭스 지원 방안 발의 (매일신문)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8 420 0
게시물 검색
  • 주간 조회수
  • 주간 베스트
게시물이 없습니다.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