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다큐멘터리다큐 '씨스피라시'가 폭로한 상업 어업의 실상 (한국일보)

페이지 정보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1-04-17 21:45 2,088 1

본문

다큐 '씨스피라시'가 폭로한 상업 어업의 실상

입력
2021.04.17 14:00

 

 

7db3dbc7-6a15-42c0-83ab-f0d6ded7996e.jpg

씨스피라시 알리 타브리지 감독이 매장에서 판매되고 있는 상어 지느러미를 들어보고 있다. 넷플릭스 캡처

요즘 동물단체 활동가 사이에서 회자되는 다큐멘터리 한 편이 있다. 지난달 24일 넷플릭스에 공개된 '씨스피라시(Seaspiracy)'다. 씨스피라시는 '바다(Sea)'와 '음모(Conspiracy)'를 합쳐 만든 용어로 상업적 어업이 해양 생태계에 미치는 영향을 파헤친 내용이다.

동물권 단체 동물해방물결 활동가들은 얼마 전 실시간으로 영화를 함께 보며 채팅할 수 있는 넷플릭스 텔레파티 기능을 통해 20명의 시민들과 씨스피라시 온라인 상영회를 가졌다. 서로 의견을 공유하고, 공감하기 위해 만든 자리였다. 한국동물보호연합은 14일 씨스피라시 내용을 인용하며 바다 파괴를 중단하고 채식을 촉구하는 퍼포먼스를 벌이기도 했다.

646e1923-4bf6-45f2-a6d0-401ad8a92fb6.jpg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 이순신장군동상 앞에서 한국채식연합 등 시민단체 회원들이 바다 파괴 중단 및 비건(Vegan)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뉴스1
알고 보니 동물단체 관계자 사이에서만의 이슈가 아니었다. 14일 기준 스트리밍 서비스 랭킹 사이트 '플릭스패트롤(FlixPatrol)'에 따르면 전세계 넷플릭스에서 많이 본 영화 7위에 올랐다. 배우 신애라씨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우리의 미래에 관심 있는 분들은 꼭 봐달라"며 "베지테리언은 자신 없지만 리듀스테리언은 노력해 볼 것이다. 함께하자"며 다큐 시청과 채식을 독려했다. 채식에도 정도에 따라 단계가 있는데, 리듀스테리언은 채식주의자는 아니지만 육류를 적게 섭취하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들을 뜻한다.

이쯤 되니 동물 관련 기사를 쓰는 기자로서 다큐를 보지 않을 수 없었다. 도대체 뭐길래 난린가 호기심도, 직업으로서 의무감도 있었다. 하지만 솔직히 칼럼을 쓰기 전날까지 시청을 미뤘다. 지금도 해산물까지 먹는 페스코(pesco) 단계의 채식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데 다큐까지 보면 생선을 먹는 데도 거부감이나 죄책감이 들 것 같아서였다.

9a0bd2ca-d7ae-49a6-87f6-e8edb7b55833.jpg

부수어획으로 연간 30만 마리의 고래류가 희생된다. 넷플릭스 캡처

다큐는 감독 알리 타브리지가 출연, 일본 다이지 돌고래 포획 문제부터 시작해 결국 해양 생태계 보전을 위해선 우리가 어류를 먹지 말아야 한다는 결론으로 이끈다. 먼저 실제 바다 오염은 언론과 환경단체가 부르짖는 플라스틱 빨대(전체 해양쓰레기의 0.03%)가 아니라 어망(46%)이 주 원인임을 드러낸다.

대규모 어획에는 보호해야 할 고래류, 상어류, 바다거북 등이 함께 딸려오는 부수어획 문제가 발생하는데 이로 인해 1년에 죽는 고래류만 30만 마리에 달한다. 한 어선에서 참다랑어 8마리를 잡는데 45마리의 돌고래가 부수어획으로 죽임을 당했다. 돌고래를 아낀다며, 다이지 포획에 분노하며 정작 참치를 즐기는 게 모순이라는 얘기다.

cce942b7-5ef7-4063-8140-14f14812da54.jpg

씨스피라시의 한 장면. 넷플릭스 캡처

이어 지속가능한 수산∙양식이 왜 허구인지, 돌고래를 보호하는 방법으로 참치를 잡았다는 '돌핀 세이프(dolphin safe)' 라벨 제품을 구매해도 왜 돌고래 안전이 보장되지 않는지 등을 지적한다. 그리고 왜 환경단체들이 정작 중요한 상업적 어업 문제를 지적하지 않는지에 대해서도 설명한다. 마지막으로 돌고래를 사냥해도 환경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는 덴마크 자치령 페로제도를 찾지만 이곳에서도 감독이 원하는 답을 찾을 순 없었다. 다큐 속 감독이 눈을 감은 채 죽어 있는 고래의 얼굴을 쓰다듬는 장면이 인상적이었다.

1d4a1236-7eec-40b6-a657-8d5abb1eeeef.jpg

배우 신애라씨가 SNS에 씨스피라시 시청과 육류 섭취를 줄이자는 글을 올렸다. 신애라씨 SNS 캡처

영화를 둘러싼 논란도 있다. 해외에서는 인용한 통계에 오류가 있고,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강조하기 위해 인터뷰 내용을 지나치게 편집했다는 비판도 있다고 한다. 하지만 우리가 미처 생각하지 못했거나 간과한 해양 생태계 문제와 식습관에 대해 생각해볼 계기가 되는 건 분명하다.

고은경 애니로그랩장



추천 0

댓글목록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목록
 
공지 공지 받고 싶은 아이콘과 이유를 적어주세요! 댓글9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6 495 0
공지 공지 강O준 사기관련 주의 및 정보 공유 댓글176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7 11.2K 27
공지 [이벤트] 자유게시판에서 월간 베스트에 도전해보세요. 댓글45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6 6K 14
공지 공지 커뮤니티 가이드 1.1 (메뉴 설명, 포인트 및 작성권한 정보) 2019.07.14 댓글231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0 14.2K 20
공지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규칙 (2019.06.21) 댓글180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06 10.2K 14
9754 자유 포인트가뭘까요 ㅠㅠ no_profile 밍밍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53 13 0
9753 자유 냇플릭스 요금 no_profile 동원차므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8 20 0
9752 자유 임대료 대신 관리비 더 내라".. 임대차계약 시행 9개월, 여전히 '꼼수' 난무 류태민 no_profile 베짱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8 9 0
9751 유머 정면을 보는 시선 댓글1 no_profile 이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8 18 0
9750 다큐멘터리 미국 최저임금이 한국보다 낮아? 허를 찌르는 이 영화 (오마이뉴스) 댓글1 no_profile 숲속의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8 15 0
9749 자유 포인트 모으는 방법? 댓글3 no_profile ywchoi110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8 27 0
9748 자유 볼만한 영화 추천 부탁드립니다^^ 댓글2 no_profile 탄지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8 20 0
9747 자유 비밀의숲 재밋낭 댓글4 no_profile 우니3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7 23 0
9746 자유 왓챠vs 넷플 댓글4 no_profile lkh04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7 35 0
9745 자유 며칠간 중대의대생 기사만 보게 되더라구요 댓글3 no_profile 눈달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7 20 0
게시물 검색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