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발자 소통방


자유오늘도 전하는 프랑스 생활 근황

페이지 정보

no_profile 나이젤레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9.11.21 23:38 160 0

본문

오늘도 전하는 프랑스 생활 근황 사진

- 우울함을 이겨내기 위해 일단 영양제를 챙겨 먹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게 효과가 있는거에요. Azinc라는 멀티 비타민제인데 실은 얼마 전에 구순구각염...여기서는 cheilite angulaire라고 입술 양끝이 조커처럼 찢어질 기미를 보이고 입술이 따갑고 벗겨지는 등 굉장히 아팠거든요. 립밤도 바꿔가며 썼는데 효과도 없었어요. 병원 가기 전에 검색을 해봤더니 비타민B가 부족하거나 추위때문이거나 해서 오는 증상이라고 하길래 속는 셈치고 어차피 비타민 D도 먹어야 하니까 멀티 비타민을 시작했더니 거짓말처럼 그 다음 날에 쓰라림과 찢어짐이 멈췄어요. 손발톱이 약해져 Forcapil을 먹고 있는데 덤으로 머리카락이 조금 덜 빠지는 느낌입니다.


- 수정과를 만들면서 생강을 두 쪽 넣었는데 얘네들은 맵다며 안 먹습니다. 달작지근한 매콤함도 맵다고 눈에서 불이 나와요. 그래서 아까우니 제가 다 먹습니다.


- 이틀 전이 만난 프랑스 사람 A:

A: 너 기생충 봤니? 어머 세상에 거기에 탈북자 가족이 나오는데 온갖 일 하면서 살다가 어느 부잣집에 빌붙는 내용인데 너무 재밌었어!

나: 봤지. 서울에서. 그런데 탈북자 가족이라니?

A: 엉 완전 탈북자 가족이야.


아니 얘는 뭘 본 걸까요? 번역이 여기선 그렇게 된건가요 설마?


-어제 만난 프랑스 사람 B:

B: 한국어로 au revoir를 뭐라 그러니?

나: 음..."또 만나요"라고 해.

B:(메모하면서) 맞다 예전에 말야 한국 사진 작가 전시회 보러 갔는데 완전 감명 받고 무척 좋았어. 지금은 고인이 되었다던데...

나: 어 그래? 누군데?

B: (이름이 생각 안난다며 검색하더니) 어 이름이 Ahae래. 잘 알아? 사진 참좋았어. 다시 보고싶다.

나: 알지. (부들부들)


- 여기서 유용하게 쓰고 있는 품목 몇 가지 (2박3일 여행용 캐리어에도 넣고 다니는 물건입니다)

(1) 초미니 스팀다리미: 큰 다리미보다 저는 백번 유용하게 씁니다. 구석구석 정말 잘 다려져요.


(2) ㅊㅎ 고데기: 두 가지 모드로 사용이 가능합니다. 드라이를 못하고 잠이 든 날 동서남북 난리가 난 머리가 금방 정리 돼요. 정수리 볼륨을 줄 때 미 반묶음을 하고 아래 부분 먼저 하고 묶은 부분을 세 번만 훑어준 후 풀면 볼륨 금방 생겨요


(3) 미니 드라이기: 순전히 빨리 머리 말리고 잠자리에 드는 용도입니다. 드라이로 셋팅 따위 안해요. 그저 말릴 뿐. 용도로 치면 고데기gt;드라이기입니다. 여행지에 드라이기 있으면 빼요.


(4) 1인용 온열매트 (강추!) 가로 길이가 딱 1인용 침대 가로 길이에 약간 못 미치는데 이것으로 충분히 잘 지내고 있어요. 차가운 시트로 덮힌 침대를 뜨끈뜨근 달궈주고 잠잘 때 1시간만 켜놓고 자동 꺼짐 설정하면 최고에요. 잘 때만 쓰고 있어요.


(5) 세탁망, 도어후크...등등 작은 생활 소품들은 안가져왔으면 큰일날 뻔. 여긴 다 비싸요.


-사진은 제가 제일 좋아하는 네스카페 카푸치노. 4유로 얼마였더라... 두 숟갈씩 넣고 뜨거운 물 부어먹으면 정말 좋아요. 20잔 분량이라고 하는데 저는 조금씩 오래 먹어요.





출처: 클리앙 원본보기
추천 0

댓글목록

개발자 소통방


개발자 소통방 목록
 
58 자유 최근 운영 현황에 대하여 알려드립니다. no_profile 운영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4 90 0
57 리뷰 gd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09 162 0
56 리뷰 나눔 스퀘어 라운드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5 227 0
55 자유 핀란드의 34세 새 여성 총리, 내각 & 연립정권 정당대표들.jpg 댓글1 no_profile blowtorch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1 206 0
54 자유 드래곤볼 초판 밀봉판 41만원 논란 보니까 생각나는 중고도서. no_profile mistlake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1 233 0
53 자유 ..“전광훈, 통일교 문선명을 뛰어넘는 신론적 이단에 해당” no_profile 종.삼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1 283 0
52 자유 펭수 놓치고 크러쉬 잡은 빙그레 no_profile Debug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1 182 0
51 자유 스쿨존 특가법 너무 과도하다 해도 아직까진 소용없는 이유 no_profile 커널패닉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1 218 0
50 자유 141달러짜리 총 no_profile 미나미모리마치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1 218 0
49 자유 흠.. 이우연... no_profile 어뿡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1 268 0
48 자유 아이유-벽지무늬 no_profile 나안해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1 229 0
47 자유 Quiz) 다음 초성 가사의 가요제목은? no_profile 실버호크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1 216 0
46 자유 구글이 스타디아 스티커 잘못된거 보내줬어요.JPG no_profile Wolowitz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1 220 0
45 자유 니름 비싼 와인을 마셨는데.. no_profile 쭈따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1 227 0
44 자유 결국 쫄면 사왔습니다.. ^^ no_profile redian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회원메모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1 160 0
게시물 검색
  • 주간 조회수
  • 주간 베스트
게시물이 없습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전체 메뉴
추천 사이트